[핀테크2017] 비트코인을 투기로 보는 당국…”더 강한 규제 들어갈 것”
대한금융신문은 19일 서울 을지로 페럼타워에서 금융권 관계자 및 핀테크기업, 가상화폐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핀테크2017] 가상화폐, 휴먼페이먼트의 혁명’ 포럼을 성황리에 개최했다.금융당국은 지난 9
미래에셋대우, 승진·新인사평가제도 도입된다
근속연수→성과·역량 중심, 총점배분제 절대평가 방식 도입조직·개인으로 이원화된 성과체계 이달 구체화해 연말 적용<대한금융신문=김미리내 기자> 미래에셋대우가 통합법인 출범 후 조직간 갈등을 최소화하기 위해 미
투데이 브리핑
[핀테크 2017]“가상화폐, 결제‧송금시장 두각 나타낼 것”
생보사, 인터넷보험 점유율 여전히 ‘0.1%’
오피니언

“KB에이블어카운트, 자산관리 대표브랜드 육성 목표”

“KB에이블어카운트, 자산관리 대표브랜드 육성 목표”
UMA…계좌하나로 통합자산관리, 가입금액 낮춰 ‘대중화’ 초점집...

[기고]취업 빙자 보이스피싱 주의경보 발령

[기고]취업 빙자 보이스피싱 주의경보 발령
본인 명의의 통장, 카드를 타인에게 양도하는 것은 금융사기의 시작이다. 가볍...
Global Report

싱가포르 DBS은행, ‘디지털뱅킹’으로 변신 박차

CEO 주도로 ‘디지털화’에 전사적 역량 결집‘고객경험’ 기반 역량·프로세스 전...

미국, 2분기 서프라이즈 실적 기록

S&P500 기업 EPS증가율 전년比 11.4% 증가IT·금융·의료·산업재섹터&...

日 대형은행, 현지화 중점 추진으로 ‘동남아 공략’

<대한금융신문=염희선 기자> 일본 대형은행들의 동남아시아 진출이 확대되고 있다....
Headline News
外人 4조5840억 팔았다…8개월만에 첫 순매도 전환
<대한금융신문=김미리내 기자> 올 들어 매수 우위를 지속하던 외국인이 지난달 8개월만에 첫 순매도로 전환했다.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외국인은 8월말 기준 상장 주식 2조4170억원, 상장채권 2조1670억원을 순매도했다. 다만 보유 잔고는 700조원대를 유지했다.보유규모로
케이뱅크, 방카슈랑스 오픈 ‘또 한번’ 연기
카뱅 돌풍에 ‘긴장’…사용자편의성 개선 돌입
이르면 이달 말 자사 직원 상대로 시범 오픈
<대한금융신문=박영준 기자> 케이(K)뱅크가 추진하는 모바일 방카슈랑스 채널(은행 내 보험 판매) 오픈이 또 한 번 미뤄졌다.케이뱅크에 이은 두 번째 인터넷전문은행인 카카오뱅크가 출범 이후 돌풍을 일으키자 차별성을 두고자 방카슈랑스 오픈에 더욱 공을 들이는 모습이다.1
예보, 부실화된 30개 저축은행 DB 일반공개
차기 부산은행장에 빈대인 부산은행장 직무대행
싱가포르 DBS은행, ‘디지털뱅킹’으로 변신 박차
KB국민은행, 하반기 500명 신규 채용 나서
신보, 신용보험사업 누적인수금액 110조원 돌파
금융위, ‘숨은 보험금’ 조회시스템 연말 도입
은행, 상반기 해외점포 순익 4억6천만달러 기록 
금융위, 최흥식 신임 금융감독원 원장 임명 제청
신한은행, 직무 분야별 인재채용 실시
상반기 여전사 순익 8901억원…전년比 7%↓
금감원 “저축은행 내부통제 역량 강화해야”
경찰, 대구은행 압수수색…은행장 등 6명 입건
키움증권, 홍채인증 MTS 거래 서비스 시작
데일리금융그룹, 대주주 변경에도 현 경영체제 유지
ABL생명, 사명변경 이후 대표 상품 마케팅 강화
C-suite 라운지

NH농협금융 김용환 회장 혁신리더들과 맥주소통

NH농협금융 김용환 회장 혁신리더들과 맥주소통
혁신 이미지 강조하다 국내 유일 국산보리 수제맥주 홍보 놓쳐 ...

KEB하나은행 스토리텔링 갖춘 인공지능 투자

‘음성·문자’ 자연어 기술 확보, 자산가 청년층 다층적 솔루션 발표<대한금융신문=김승호 편집위원> 본격적인 기술경쟁시대다. 자신들...
가장 많이 본 기사
1
[가상화폐 인터뷰(4)] 코인원 “비트코인은 불법이 아니다"
2
2030 직장인 혜택 가장 좋은 체크카드는
3
[가상화폐 인터뷰(5)] 김명아 박사 "추가 규제 나올 가능성 높아"
4
가상화폐 ICO ‘불법자금모집 VS 신기술 투자’
5
[인터뷰] IFRS17 도입…보험상품도 ‘선택과 집중’ 필요
6
[핀테크2017] 비트코인을 투기로 보는 당국…“더 강한 규제 들어갈 것”
7
케이뱅크, 방카슈랑스 오픈 ‘또 한번’ 연기
8
은행권, 점포 줄이니 생산성 올랐다
9
[핀테크 2017]“가상화폐, 결제‧송금시장 두각 나타낼 것”
10
손보사, 고령자 대상 실손보험 ‘뻥튀기’ 판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신길로 220, 양우빌딩 1층  |  대표전화 : 02-783-2583  |  팩스 : 02-783-2586
등록번호 : 서울 아 03062  |  창간일 : 1995.10.17  |  온라인 등록일 : 2014.03.24  |  발행인·편집인 : 조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준
Copyright © 2012 대한금융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bank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