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진한 IC단말기 전환 사업…대책 마련 고심
홍보물 발간·진흥책 마련해 속도 높일 예정<대한금융신문=이봄 기자> 오는 7월 20일까지 완료돼야 하는 신용카드가맹점 IC단말기 전환 사업이 지지부진한 모습이다. 여신금융협회와 금융당국은 관련 홍보물을 제작하고 가맹
김용덕 손보협회장 “고유 경쟁력으로 새 먹거리 찾자”
<대한금융신문=박영준 기자> 김용덕 손해보험협회장이 국민의 일상생활 위험보장 강화와 연관산업의 동반 성장 등 손해보험 고유의 경쟁력에 기반을 둔 새로운 가치창출을 강조했다.김용덕 손보협회장은 17일 서울 종로구에서
투데이 브리핑
금감원, 빅데이터·AI통해 주가조작 감시한다
머스크-IBM, 블록체인 합작회사 설립...세계 무역 디지털화 선도
오피니언

대한민국 국민 "10년만에 행복해졌다"

대한민국 국민
우리나라 경제행복지수가 지난 2007년 이래 10년만에 최고 수준으로 상승했...

블록체인 시장의 문을 두드려라

블록체인 시장의 문을 두드려라
4차 산업혁명의 중심분야인 가상화폐, 블록체인, 인공지능 채용 수요가 꾸준히...
Global Report

싱가포르 DBS은행, ‘디지털뱅킹’으로 변신 박차

CEO 주도로 ‘디지털화’에 전사적 역량 결집‘고객경험’ 기반 역량·프로세스 전...

미국, 2분기 서프라이즈 실적 기록

S&P500 기업 EPS증가율 전년比 11.4% 증가IT·금융·의료·산업재섹터&...

日 대형은행, 현지화 중점 추진으로 ‘동남아 공략’

<대한금융신문=염희선 기자> 일본 대형은행들의 동남아시아 진출이 확대되고 있다....
Headline News
[금융권 새해 전망]무한경쟁의 시대…수익 극대화 ‘골몰’
금리인상 및 긴축정책 시행 등 악재 겹쳐
성장동력 모색·긴축 경영 해법 찾기 분주<대한금융신문=김미리내, 염희선, 박영준, 이봄 기자> 전세계 중앙은행들의 기준금리 인상이 저금리 시대의 종언을 예고하고 있다. 시중에 돈을 풀어 경기를 뒷받침하는 풍부한 유동성의 시대도 내리막을 걷고, 긴축의 시대가 도래했다.
생명·손해보험협회장 신년사 화두는 ‘건전성 강화’
회계·감독제도 변경 대비 체질개선 요구
4차산업혁명 맞이해 타분야와의 융합 강조
<대한금융신문=박영준 기자> 2018년 새해를 맞아 생명·손해보험협회장들이 신년사를 통해 보험사의 건전성 강화와 신 시장개척을 주문했다.새로운 국제회계기준(IFRS17)과 지급여력제도(K-ICS) 등 새로운 규제 체계에 대비하기 위한 보험업계의 체질개선이 요구되는 시점
농협은행, 펀드 순항 외형‧내실 ‘초록불’
삼성화재, 법인보험대리점 공략 가시화
“가상화폐 트레이더∙애널리스트를 찾습니다”
기지개 펴는 스튜어드십 코드, 활성화 해법은
4차혁명시대의 ‘돈’ 주식시장에서 가상화폐로
저축은행 골드바 판매 ‘어렵네’
은행권, 고액자산가 겨냥…PB 영업망 경쟁
롯데카드, 모바일 중심으로 체질개선 나서
은행권 여신전략 기상도…中企 대출 ‘맑음’
손보사 새 격전지 된 ‘인터넷 장기보험’
금융권 CEO ‘직원 중심 경영’ 한목소리
카드업계 무술년 경영 화두 ‘디지털 혁신’
[금융권 새해 전망]무한경쟁의 시대…수익 극대화 ‘골몰’
‘비트코인’ 과세 기반 다지는 정부...실명 입출금만 허용
대형사 쏠림으로 ELS 발행 양극화 심화
C-suite 라운지

‘하나의 마음’ 강조하는 손태승 신임 우리은행장

‘하나의 마음’ 강조하는 손태승 신임 우리은행장
새해 첫 일정 고종황제 묘소 참배, 잘 짜인 세련된 행보로 비쳐져 ...

놀이터 만들자는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의 휴머니티론

‘손님의 기쁨’이라는 업의 본질 읽어내 금융서비스 적용하자고 강조 <대한금융신문=김승호 편집위원> “금융업의 본질을 꿰뚫는 휴머니...
가장 많이 본 기사
1
블록체인 시장의 문을 두드려라
2
대한민국 국민 "10년만에 행복해졌다"
3
삼성화재, 법인보험대리점 공략 가시화
4
‘하나의 마음’ 강조하는 손태승 신임 우리은행장
5
인력 다이어트 나선 카드업계
6
‘납입면제’ 미끼로 실손보험 절판마케팅 ‘고개’
7
2018년 달라지는 연금 및 금융제도
8
[응답하라, 우리술 64]서울 대표 술 ‘삼해소주’ 제조장 내고 상업양조 시동
9
애큐온저축은행, 영업망 재정비 속도 낸다
10
하나금융 차기 회장 유효경쟁 돌입…최범수 다크호스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신길로 220, 양우빌딩 1층  |  대표전화 : 02-783-2583  |  팩스 : 02-783-2586
등록번호 : 서울 아 03062  |  창간일 : 1995.10.17  |  온라인 등록일 : 2014.03.24  |  발행인·편집인 : 조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준
Copyright © 2012 대한금융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bank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