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진퇴양난’ 제로페이…결국 VAN사 참여키로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정부와 서울시의 제로페이 사업이 점점 산으로 가고 있다.정부는 당초 신용카드 결제 과정에서 부과되는 카드사 수수료, 밴(VAN) 사 수수료 등 중간 단계를 줄여 소상공인의 결제 수수료 부
보험대리점 코스닥 상장 사실상 실패
<대한금융신문=박영준, 강신애 기자> 당분간 독립보험대리점(GA)의 코스닥 상장은 찾아보기 어려울 전망이다.거래소는 GA가 금융당국의 감독 사각지대에 놓여있다고 보고 있다. 최근 논의되는 판매 수수료 체계의 변동 가
투데이 브리핑
토스, GA설립해 보험 직접판매 나선다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가입자 수 1000만명의 핀테크 업체 토스가 독립보험대리점(GA) 설립으로 보험 직접판매에 나선다.14일 핀테크 업계에 따르면 토스를 제공하는 비바리퍼블리카는 자회사 형태의 GA 법인설립을 마치고 설계사 모집 및 세부 계획을 수립하고 있다.토스 관계자는 “종합 금융서비스 제공
당뇨·고혈압 있어도 가입하는 치매보험 ‘불티’
현대해상 ‘간편 치매보험’ 2주만에 8천건 돌파
<대한금융신문=박영준 기자> 현대해상의 간편심사 치매보험이 출시 2주만에 8000건 이상 팔리며 예상 밖의 선전 중이다.치매와 무관한 질병을 가진 유병자나 고연령층도 쉽게 가입할 수 있도록 가입문턱을 낮춘 최초 치매보험 상품이란점이 판매량에 영향을 미쳤다는 평가다.14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현대해상이 이달
오피니언

“빅데이터, 금융서비스 이용의 모든 것 바꾼다”

“빅데이터, 금융서비스 이용의 모든 것 바꾼다”
우리은행, 고객 금융서비스 전반에 빅데이터 기술 적용지점 혼잡도 예보하고 고...

미리 시작하는 직장인 연말정산

미리 시작하는 직장인 연말정산
‘절세가 중요하다’는 말은 많이 듣지만, 정작 일반 직장인들은 ‘세금을 많이...
Global Report

중국으로 몰리는 글로벌 자산운용사

<대한금융신문=염희선 기자> 글로벌 자산운용사의 중국 진출이 이어지고 있다. 하...

싱가포르 DBS은행, ‘디지털뱅킹’으로 변신 박차

CEO 주도로 ‘디지털화’에 전사적 역량 결집‘고객경험’ 기반 역량·프로세스 전...

미국, 2분기 서프라이즈 실적 기록

S&P500 기업 EPS증가율 전년比 11.4% 증가IT·금융·의료·산업재섹터&...
Headline News
[창간23주년특집]성숙기 접어든 은행 PB…남은 과제는
<대한금융신문=염희선 기자> 이탈리아의 경제학자 파레토는 “상위 20% 고객이 80%의 매출을 창출한다”는 공식을 제시한 바 있다. VIP 마케팅의 기반이 되는 이 파레토의 법칙은 국내은행 고액자산가 관련 사업 모델에도 당위를 부여하고 있다. 파레토 법칙에 따르면 소수
[창간23주년 특집] 간편결제 춘추전국시대, 카드사 생존전략은
<대한금융신문=이봄 기자> 모바일 기반 간편결제 바람이 불고 있다. 실물 플라스틱 카드가 없더라도 스마트폰만 있다면 간편하게 물건을 구매할 수 있는 시대가 도래한 것이다.간편결제 시장 성장세도 가파르다. 지난해 간편결제 시장 규모는 약 40조원으로 2016년보다 4배
삼성화재, 아홉번째 장애청소년 음악회 개최
DB손보, 인터넷전용 ‘미니암보험’ 출시
뱅크샐러드, 클릭 한번에…"신용점수 올라간다"
롯데카드, 소외계층 위한 연탄 나눔 봉사활동 진행
한화생명, e스포츠로 글로벌 마케팅 강화
신한은행, 아성다이소와 디지털 생활플랫폼 구축 업무협약 
농협은행, 환율전망 세미나 개최
빗썸, 페이스북 팬 30만명 돌파…감사 이벤트 진행
우리은행, 수능 수험생 위한 ‘반가워 스무살 공감 이벤트’ 
C-suite 라운지

좋은 직장 상징 금융권 ‘유니폼’ 역사의 뒤안길로 

<대한금융신문=김승호 편집위원> 제복에 열광하던 시절이 있었다. 특정 제복이 규정하는 집단은 사회적으로 선망의 대상이 됐고, 모두...

현장을 바라보는 리더의 시선이 갖는 의미

현장을 바라보는 리더의 시선이 갖는 의미
리더의 목표 제시만큼 동선이 중요한 까닭…메시지 효과 증폭 ...
가장 많이 본 기사
1
[단독] ‘진퇴양난’ 제로페이…결국 VAN사 참여키로
2
‘불법 승환계약’ 보험사에 벌금 14억 부과
3
보험대리점 코스닥 상장 사실상 실패
4
P2P업계 재정비 ‘임박’…연내 가이드라인 개정
5
정치권, 삼성바이오로직스 엄중처벌 촉구
6
금감원장 특사경 추천권 이달 ‘판가름’
7
자산운용사 돕겠다는 금투협…실효성엔 ‘의문’
8
한투증권, 선순위 PF대출채권 투자 부동산펀드 선착순 모집
9
CERCG 채권부도…증권사 소송 격화될까
10
당뇨·고혈압 있어도 가입하는 치매보험 ‘불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신길로 220, 양우빌딩 202호  |  대표전화 : 02-783-2583  |  팩스 : 02-783-2586
등록번호 : 서울 아 03062  |  창간일 : 1995.10.17  |  온라인 등록일 : 2014.03.24  |  발행인·편집인 : 조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준
Copyright © 2012 대한금융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bank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