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탁원, 노사합의 없이 ‘성과연봉제’ 도입
<대한금융신문=김미리내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이 27일 이사회를 열고, 성과연봉제 도입을 결정했다. 노사 간 합의 없이 이사회 의결만을 통한 도입이다.예탁원은 금융위원회의 ‘금융공공기관 성과중심문화 확산방향’ 권고를
블록체인으로 포장된 클라우드…국내 금융권 도전하는 IBM의 ‘야심’
내달 IBM 블록체인 플랫폼 본격 공개삼성전자, 구글 등 전세계 IT시장 주목 IBM이 국내 금융시장에서 제2의 전성기를 맞이 할 수 있게 될까. 한국IBM이 자사의 블록체인 플랫폼을 들고 본격적인 국내 금융시장 영
투데이 브리핑
핀테크 스타트업 누적 투자액 1000억원 돌파
기업은행 노조 "성과연봉제 조합원 96.86% 반대"
오피니언

[인터뷰] 돌고 도는 ‘돈’ 뒤에 숨은 파수꾼 있다

[인터뷰] 돌고 도는 ‘돈’ 뒤에 숨은 파수꾼 있다
KEB하나은행 위변조대응센터국내통용 외화위폐 90% 적발<대한금융신문=김민수...

[기고] 생활도로 과속방지턱 설치 기준 개선 시급

[기고] 생활도로 과속방지턱 설치 기준 개선 시급
정부는 전체 보행자 교통사고 사망자의 55%를 차지하는 생활도로의 환경 개선...
Global Report
자산관리시장 폭풍성장 中

자산관리시장 폭풍성장 中

중국인 소득·자산 늘면서 상품 수요 증가매년...

독일·영국 증권거래소 합병… 시장반응은

거래성사 불확실성·주가하락 등 위험요소 존재독일과 영국의 증권거래소의 합병 추진...

JP모건, 골드만삭스 등 美 대형은행 수익성 악화

<대한금융신문=김민수 기자> 미국 5대 대형은행의 수익성이 2011년 이후 가장...
Headline News
[금융수장 워딩분석] “고객의 지갑 말고 터치를 잡아라”
신한카드 위성호 사장
신한카드, 모바일 플랫폼 ‘판페이’ 시장 조성에 총력선점효과 극대화 위해 향후 더 공격적인 마케팅 예상 <대한금융신문=김승호 편집위원> 19세기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금이 발견되면서 금을 채취하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서부로 몰려갔다. 미국은 물론이고 이 소문을 들은 유럽
신한금융, 겨울스포츠 빛낼 원석 후원한다
신한금융그룹이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목표로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겨울스포츠 지원에 나섰다. 특히 스키 국가대표팀 후원뿐 아니라 개별 종목 유망주 지원도 아끼지 않는 모습이다. 신한금융은 지난 12일 서울 중구 세종대로 본사에서 스키컨트리 종목 국가대표인 김마그너스
부산은행, 인도 뭄바이에 대표사무소 개소
벤처캐피탈協, 인력양성과정 첫 졸업식 개최
6월 보금자리론 금리 동결
BC카드 “하반기 관광업종 매출 전망 맑음”
KB국민카드, 앱 제휴처 11→18개로 확대
신한은행, 원화 후순위채 3000억원 발행
KB국민카드, 부동산 임대료 카드 납부 서비스 실시
우리카드-NHN엔터, 신규 상품 및 서비스 공동 개발
삼성자산운용, ‘삼성 유럽가치배당 펀드’ 출시
C-suite 라운지

[금융수장 워딩분석] “고객의 지갑 말고 터치를 잡아라”

[금융수장 워딩분석] “고객의 지갑 말고 터치를 잡아라”
신한카드, 모바일 플랫폼 ‘판페이’ 시장 조성에 총력선점효과 극대화 위해 향...

[금융수장 워딩분석] 함영주 KEB하나은행장, 최고의 경쟁력은 ‘인간다움’

공자의 “덕이 있는 사람은 외롭지 않다” 강조재주보다 덕이 많은 사람이 군자이자 지도자<대한금융신문=김승호 편집위원> “미래에는 ...
가장 많이 본 기사
1
[기고] 생활도로 과속방지턱 설치 기준 개선 시급
2
예탁원도 노조합의 없이 ‘성과연봉제’ 도입 강행?
3
[임유의 금융에세이] 빚더미를 줄이는 가장 쉬운 방법
4
P2P금융이 만든 희망…고금리 대출 숨통을 트다
5
청구된 ‘자살보험금’ 무조건 지급, 미청구건은?
6
[진단] 고령화와 마이너스 금리...상상도 못할 이후의 세계
7
현대라이프, 마트서 파는 ‘선불카드 보험’ 판매중지
8
블록체인으로 포장된 클라우드…국내 금융권 도전하는 IBM의 ‘야심’
9
자살보험금, 업계-당국 간 책임공방 치열
10
ISA 수익률 공개해도 “증권사 역전은 없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동북빌딩 505호  |  대표전화 : 02-783-2583  |  팩스 : 02-783-2586
등록번호 : 서울 아 03062  |  창간일 : 1995.10.17  |  온라인 등록일 : 2014.03.24  |  발행인·편집인 : 조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준
Copyright © 2012 대한금융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bank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