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우드 서비스 활용…증권사 변동시장 대응력 키운다
비상 시 필요한 만큼 컴퓨팅 자원 빌려 써 위기대응인프라 구축비용 최대 90% 절감, 전산처리 능률도↑<대한금융신문=김미리내 기자> 오는 9월부터 빅데이터 기반 클라우드 활용 시스템 규제가 완화됨에 따라 증
현대해상·KB손보, 5개월만에 작년 상반기 순익 벌었다
<대한금융신문=장기영 기자> 현대해상과 KB손해보험이 올 들어 5개월만에 지난해 상반기보다 많은 순이익을 벌어들였다.최대 골칫덩이였던 자동차보험과 함께 일반보험 손해율이 하락하면서 지난해의 부진을 만회하는 모습이다.
투데이 브리핑
은행업 진출한 샤오미…인터넷은행 본격 경쟁 예고
모바일뱅킹 주도권 싸움에 국민은행도 가세
증권사 ISA 일임형 수익률 첫 성적표…HMC 1위
오피니언

[인터뷰] 능청스러운 보이스피셔로부터 고객자산 지켜낸 ‘재치삼인방’

[인터뷰] 능청스러운 보이스피셔로부터 고객자산 지켜낸 ‘재치삼인방’
<대한금융신문=김민수 기자> 보이스피싱 범죄가 기승을 부리면서 80대 노인부...

[기고] 도로外 구역 안전관리 강화 시급

[기고] 도로外 구역 안전관리 강화 시급
도로의 형태를 띠고 빈번하게 차량 통행이 발생하고 있으나, 법적으로 도로가 ...
Global Report

브렉시트 후폭풍…‘런던 더 시티’ 떠나는 은행들

<대한금융신문=김민수 기자>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Brexit)가 현실...
국경 없는 사이버 공격…전세계 금융사 ‘빨간불’

국경 없는 사이버 공격…전세계 금융사 ‘빨간불’

에콰도르·방글라데시 등 개도국 은행 연이어 ...

美·中 ‘갈등 속 협력’의 미묘한 줄타기

경제 이익 및 주도권 경쟁으로 갈등 고조보호무역주의로 치달을 경우 국내도 영향<...
Headline News
[금융수장 워딩분석] 김덕수 여신협회장의 고민 ‘규제완화’
체제의 계급장 ‘플라스틱 머니’ 소멸 운명모바일 혁명 대비한 협회 차원 대책 고심<대한금융신문=김승호 편집위원> 플라스틱 머니라고도 불렸던 신용카드의 운명은 어떻게 될 것인가? 여신업계 전체가 그 미래는 다 알고 있지만, 예상한 경로대로 걸어갈지 아직은 확답할 수 없는
‘브렉시트’ 현실화…정부-시장 국내 영향 시각 엇갈려
기재부 “국내 무역·금융 익스포져 낮아 위험·영향 제한적일 것”연쇄탈퇴·불확실성 확대에 파급효과 우려, 1700p선 하락 예상<대한금융신문=김미리내 기자>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 현실화로 국내외 증권·외환시장에 충격이 가해지면서 정부가 24일 긴급 거시경제금융회의
“한계기업 사전 차단”…진웅섭, PEF에 선제적 구조조정 역할 강조
우리은행, 보안카드 없는 금융서비스 확대 실시
7월부터 기프트카드에 스티커 부착…부정사용 방지
대부업 TV광고 제한하니 중개인 급증
금융위 상임위원에 손병두 現금융정책국장
범퍼 긁히면 복원 수리비만…車보험금 5분의 1로 감소
신한카드, 각종 페이서 할인되는 신용카드 출시
유안타證 “우체국에서도 계좌 개설 하세요”
유리지갑 맞벌이 부부에게 필요한 ‘절세 전략’
C-suite 라운지

[금융수장 워딩분석] 김덕수 여신협회장의 고민 ‘규제완화’

[금융수장 워딩분석] 김덕수 여신협회장의 고민 ‘규제완화’
체제의 계급장 ‘플라스틱 머니’ 소멸 운명모바일 혁명 대비한 협회 차원 대책...

[금융수장 워딩분석] 은행장 리더십 위해 자리 피해준 김정태 회장

두 개의 태양은 혼란만 야기, 리더십도 혼돈에 빠져KEB하나은행 시스템 통합 작업 완료…‘원뱅크’ 가동<대한금융신문=...
가장 많이 본 기사
1
[임유의 금융에세이] 신용카드는 억울하다
2
[금융수장 워딩분석] 김덕수 여신협회장의 고민 ‘규제완화’
3
핀테크 ‘특허괴물’…국내 금융권도 긴장해야
4
거래소 지주사 전환, 불공정거래 단속…금융당국 업무 1순위
5
브렉시트 후폭풍…‘런던 더 시티’ 떠나는 은행들
6
클라우드 서비스 활용…증권사 변동시장 대응력 키운다
7
[인터뷰] 능청스러운 보이스피셔로부터 고객자산 지켜낸 ‘재치삼인방’
8
은행업 진출한 샤오미…인터넷은행 본격 경쟁 예고
9
달라지는 국민연금법 ‘사각지대 이렇게 풀었다’
10
소비자 보호에 막힌 카드사 비용절감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동북빌딩 505호  |  대표전화 : 02-783-2583  |  팩스 : 02-783-2586
등록번호 : 서울 아 03062  |  창간일 : 1995.10.17  |  온라인 등록일 : 2014.03.24  |  발행인·편집인 : 조성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성준
Copyright © 2012 대한금융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bank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