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6 03:00 (토)
LIG손보 임직원, 희망 바자회 가져
LIG손보 임직원, 희망 바자회 가져
  • 운영자
  • 승인 2006.06.05 0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자준 부회장 물품 120점 기부


수익금 전액 심장질환아동 지원
 
 
LIG손해보험이 ‘아름다운 가게’ 안국점과 논현점에서 한 달 동안 임직원들이 모은 물품 1만여 점을 가지고 희망 바자회를 열었다.

이번 바자회는 논현점의 오프닝 행사를 시작으로 안국점의 희망풍선 날리기, 재활용품 공식 판매, 기부왕 표창, 후원금 전달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구자준 부회장은 축사를 통해 아낌없이 자신의 물건을 내놓은 임직원들에게 고마움을 전하면서 “LIG손해보험은 나눔을 핵심 경영과제의 하나로 선정하고 고객과 사회에 희망을 주는 사회공헌 활동들을 더욱 체계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희망풍선 날리기 행사에서는 구자준 부회장과 손숙 아름다운가게 공동대표, 탤런트 김명민 씨, LIG 그레이터스 배구단 이경수 선수 등이 아이들과 함께 희망이 가득 담긴 풍선을 하늘로 날려보냈다. 또한 LIG손해보험 임직원 수십 명이 아름다운 가게 1일 판매사원으로 위촉돼 판매활동을 지원했으며 심장질환을 앓고 있는 아이들에게 후원금을 전달하기도 했다.

이번 행사를 위해 LIG손보는 한 달 간 약 1만여 점의 생활용품을 모았다. 서울LC센터 조인걸 차장은 도서, 음반, 의류 등 260점을 내놓아 ‘기부왕’에 뽑혔고 구자준 부회장도 가방, 등산화 등 120점을 기부했다. 기부 물품을 판매한 수익금은 전액 자선기금으로 쓰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