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4 23:20 (수)
신동아화재, 신임 사장에 권처신씨 선임
신동아화재, 신임 사장에 권처신씨 선임
  • 장승호
  • 승인 2006.06.12 0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 운영자
신동아화재 신임 대표이사에 권처신(55세, 사진) 전 삼성애니카랜드 대표가 선임됐다.

신동아화재는 지난 9일 이사회를 열고 신임 총괄임원으로 권처신씨를 선임했다. 이에 따라 오는 28일 개최되는 정기주주총회를 거쳐 대표이사로 정식활동을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진영욱 사장은 부회장으로 승진, 경영일선에서 물러났다.

권 신임대표는 충북 괴산 출신으로 청주고, 고려대 수학과를 졸업하고 76년 삼성생명에 입사, 상품개발부장을 거쳐 94년 삼성화재로 옮겼으며 이곳에서 상품 및 영업담당 임원을 지내다 올 1월부터 자회사인 애니카랜드 대표를 맡아왔다.

이번 인사는 금융부문을 미래 성장축의 하나로 설정하고 있는 한화그룹에서 신동아화재를 경쟁력을 갖춘 우량기업으로 적극 육성하겠다는 의지를 반영한 것으로 풀이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