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23:30 (월)
삼성카드, 3분기까지 당기순이익 4600억원
삼성카드, 3분기까지 당기순이익 4600억원
  • 대한금융신문
  • 승인 2007.11.04 0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카드는 올 3분기까지(1~9월) 지난해 동기대비 131.9% 증가한 4650억원의 당기순이익을 실현했다.

이는 자산 건전성 호전으로 대손충당금 전입액이 크게 감소하고 상품별 수익 위주의 영업전략을 추진한데 따른 결과물이다.

자산건전성 지표인 금융감독원 기준 연체율은 지속적인 하락세를 유지해 작년 말 9.0%에서 올 9월말 현재 7.0%로 하락했으며 대환론을 제외한 일반상품자산의 연체율도 작년 말 1.8%에서 1.7%로 개선됐다.

또 3분기 누계 신용판매 취급고는 총 23조1900억원으로 작년 동기에 비해 9.4% 증가했고 할부를 포함한 금융부문 상품잔고도 작년 말보다 6.2% 증가한 5조8000억원을 기록했다.

이에 따른 총 취급고는 33조2000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3.8% 증가했다.

조정자기자본비율은 지난 6월 IPO(기업공개)를 위한 유상증자 및 후순위 전환사채의 주식전환 등으로 자본확충이 이뤄져 작년 말 16.3%에서 올 9월말 26.6%로 높아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