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0 10:25 (토)
맨투맨 투자자문 서비스 실시
맨투맨 투자자문 서비스 실시
  • 대한금융신문
  • 승인 2008.05.11 0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C제일銀 PB, 1:1 전담 플래너 배치

SC제일은행은 PB서비스인 ‘The Private Bank’는 각 고객군의 요구에 맞는 전문 자문단을 구성해 ‘맨투맨 투자자문서비스’를 실시한다.

예를 들어 부동산 투자에 관심 있는 고객에게는 부동산플래너와 제휴해 전담 부동산 플래너를 고객과 맨투맨으로 연결시켜준다.

지금까지 부동산 투자자문서비스는 부동산 세미나나 공인중개업체를 통한 매매 거래를 중개해 주는 정도가 대부분이었다.

그러나 SC제일은행의 ‘맨투맨 투자자문서비스’는 말 그대로 한 사람의 고객에게 한명의 부동산 플래너가 전담 배치돼 상담에서 매매, 사후관리까지 일체를 제공하는 토탈 서비스가 제공된다.

부동산 플래너는 고객에게 부동산 컨설팅보고서를 제출하게 되며 이를 통해 고객은 본인의 특성에 맞는 거주용 또는 투자용 부동산의 매도 및 매수에 관련된 최적안과 향후 부동산 가치를 최대로 증대할 수 있는 방안을 제시받게 된다.

이를 바탕으로 최종 거래가 이뤄지면 거래에 따르는 자금관리 포트폴리오 상담은 담당 PB가 전담한다.

또 미술품 투자에 관심 있는 고객에게는 미술 전문자문단의 맨투맨 예약 상담이 이뤄진다.

소장한 작품의 자산가치와 평가는 물론 미술품 수집을 시작하려는 고객을 위한 컬렉션 매니지먼트(Collection Management), 국내외 미술시장과 작가 동향분석 등을 통해 구매에 대한 전략적 접근방법을 제시하며 향후 본인의 자산 포트폴리오로 편입했을 경우의 가치평가 등에 대해 맨투맨 컨설팅이 이뤄진다.

이를 위해 SC제일은행은 홍익대학교 조명계 교수(前 소더비 지사장)와 월간 아트 프라이스 홍영주 편집장을 자문위원으로 선임했다.

SC제일은행 PB사업부 정대용 상무는 “까다로운 PB고객의 입맛을 맞추기 위해 투자 컨설팅도 고객의 직업, 투자성향,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차별화했다”며 “전문 컨설턴트가 상담에서 매매, 자금관리까지 모두 제공하므로 고객은 상황을 보고 받고 결제만 하면 되는 토탈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