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5 01:00 (금)
동양생명, ‘수호천사 플러스 종신보험’ 출시
동양생명, ‘수호천사 플러스 종신보험’ 출시
  • 대한금융신문
  • 승인 2011.04.27 0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험료는 돌려받고 보장은 종신까지

▲ 동양생명 수호천사 플러스 종신보험 출시     © 대한금융신문
이미 납입한 보험료는 돌려받고 사망보장은 종신까지 유지해주는 신개념 보험상품이 출시됐다.

동양생명은 27일 사망보장을 받으면서 납입보험료를 환급받아 목적자금으로 활용할 수 있는 ‘수호천사 플러스 종신보험’을 27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 상품의 가장 큰 특징은 사망보장금은 종신까지 유지시켜주는 반면 납입한 보험료를 최대 100%까지 돌려받을 수 있다는 점이다. 예를들어 사망보험금 1억원에 가입하여 보험료를 납부할 경우 보험기간 중 납입한 보험료는 100% 돌려받으면서도 1억원의 사망보험금은 종신까지 보장을 받을 수 있다.

또한 기존 종신보험들은 사망 이후에만 보험금을 수령할 수 있었지만 이 상품은 생존시에도 중도축하금을 받을 수 있어 자금 활용도를 대폭 높였다.

중도축하금 수령 시기는 55세부터 80세까지 5년 단위로 선택이 가능하며 납입한 보험료의 40%, 50%, 60% 중 계약자가 선택한 금액을 지급받을 수 있다.

중도축하금 수령 이후에 초과 적립액이 발생할 경우 남은 보험료를 플러스 축하금으로 추가 수령 받을 수도 있으며 축하금 신청 횟수에는 제한이 없다.

이 상품은 공시이율을 적용해 실세금리를 반영했으며 최저보증이율(3.75%)로 금리 변동에도 안정된 수익률을 보장한다.

아울러 50%이상 장해시 보험료 납입이 면제되며 고액계약시 최대 5%까지 보험료 할인 혜택도 제공된다. 가입연령은 만 15세부터 최고 60세까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