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7 11:35 (일)
삼성생명, 은퇴연구소 자문위원 위촉
삼성생명, 은퇴연구소 자문위원 위촉
  • 대한금융신문
  • 승인 2011.04.28 0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 은퇴시장 외부전문가 5명 선정

▲ 삼성생명 은퇴연구소는 28일 금융 및 은퇴시장 외부전문가 5명을 자문위원으로 위촉했다. 사진은 삼성생명 박근희 사장과 자문위원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 대한금융신문
삼성생명 은퇴연구소는 28일 서울 중구 태평로 본사에서 금융 및 은퇴시장 외부전문가 5명을 자문위원으로 위촉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이번에 선정된 자문위원으로는 최현자 서울대 노화고령사회연구소장, 김원식 한국연금학회장, 조우현 연세대 의과대학 보건정책 및 관리연구소장, 김대식 보험연구원장, 김상균 서울대 사회복지학과 교수(보건복지부 100세 시대 대비 저출산·고령사회 포럼 위원장) 등 5명으로 구성되었으며 이들 외부 전문 자문위원들은 삼성생명 은퇴연구소의 내부 연구 인력과 함께 공동 연구를 진행하고 건전한 은퇴 문화 정착을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 제시와 조언을 할 예정이다.

삼성생명 은퇴연구소 우재룡 소장은 “급속한 고령화에 대한 대비가 부족하고 건전한 인식조차 전무한 상태” 라며 “자문위원들이 고령화 문제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는데 큰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삼성생명 은퇴연구소는 지난 2월 선진형 은퇴설계 모델을 개발, 제시함으로써 건전한 은퇴문화를 선도하고 수준 높은 은퇴설계 서비스를 통해 사회에 기여하기 위해 설립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