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4 18:31 (화)
기술보증기금, 신입직원 40명 채용
기술보증기금, 신입직원 40명 채용
  • 대한금융신문
  • 승인 2016.11.11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보증기금(이하 기보)이 올해 정규직 신입직원 채용 결과를 11일 발표했다.

기보에 따르면 지난 8월 말 채용공고 후 서류전형, 필기전형, 면접전형을 거쳐 최종합격자 40명을 채용했다. 이번 채용의 최종 경쟁률은 전년도의 73:1보다 높은 89:1에 달해 더욱 어려워진 최근의 취업현황을 보여줬다.

최종 합격자 40명은 △취업지원대상자 3명 △장애인 3명 △고졸자 2명 △비수도권 지역인재 20명(50%) △여성인재 15명(38%) △이공계인재 12명(30%)으로 구성됐다.

또한 기보는 기술평가기관의 전문성 제고를 위해 박사 인력 4명과 공인회계사 2명도 별도의 구분경쟁을 통해 선발했다.

합격자들은 오는 14일부터 약 2주간 직무연수과정을 이수한 후 본점 및 전국 영업점 업무에 배치될 예정이다.

기보 관계자는 “이번 채용은 국가직무능력표준(NCS)에 기반한 직무중심채용으로 학력과 스펙보다는 능력중심의 우수한 직무적합형 인재 선발에 중점을 뒀다. 특히 장애인과 비수도권 지역인재, 여성인재 등 사회형평적 채용을 확대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