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23 08:30 (토)
NH농협카드, 자매결연마을 찾아 김장철 일손돕기 나서
NH농협카드, 자매결연마을 찾아 김장철 일손돕기 나서
  • 이봄 기자
  • 승인 2018.11.22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1일 파주 초리골 자매결연마을을 찾은 NH농협카드 우광혁 부사장(앞줄 오른쪽)이 임직원, 마을주민들과 김장철 일손돕기를 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한금융신문=이봄 기자> NH농협카드는 지난 21일 자매결연마을인 경기도 파주 초리골에서 임직원 봉사단 및 마을 주민 등 약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김장 일손돕기 행사를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일손돕기는 김장철을 맞아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초리골마을의 소식을 듣고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했으며 마을주민들과 함께 김장김치 1000포기를 담갔다.

NH농협카드는 초리골 마을과 2004년부터 자매결연을 맺은 이후 매년 농번기마다 일손 돕기에 나서는 등 꾸준히 교류를 이어오고 있으며 초리골마을은 NH농협카드 부서장 및 직원들을‘명예이장’과 ‘명예주민’으로 위촉하는 등 각별한 인연을 이어가고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우광혁 부사장은 “김장을 통해 마을주민들과 소통하고 가족처럼 따뜻한 정을 나눌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도농교류 활성화’ 및 ‘농촌사랑’ 실천을 위해 다양한 봉사활동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