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6 15:05 (수)
금감원-SK텔레콤, 보이스피싱 예방 AI 기술개발 맞손
금감원-SK텔레콤, 보이스피싱 예방 AI 기술개발 맞손
  • 문지현 기자
  • 승인 2018.12.17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금융감독원과 SK텔레콤이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에 활용될 인공지능(AI) 기술 개발과 관련해 뜻을 모았다.

17일 오전 SK T-타워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서는 금감원 불법금융대응단 김수헌 국장과 SK텔레콤 인공지능 및 모빌리티(AI∙Mobility) 장유성 사업단장 등이 참석해 SK텔레콤의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AI기술 개발 및 피해예방시스템 구축 업무의 효율적 추진에 대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SK텔레콤은 음성 통화내용을 통해 보이스피싱 여부를 실시간 탐지해 사용자에게 알림을 제공하는 AI 기술을 개발 중이며 구체적인 서비스 운영방식은 검토 중이다. 금감원은 기술의 고도화를 위해 보이스피싱 사기 데이터 ‘그놈 목소리(보이스피싱 음성데이터)’를 제공할 계획이다.

양 기관은 업무협약을 통해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기술 개발을 성공적으로 완수하고 향후 동 기술을 활용한 피해예방 시스템 구축을 위해 노력해 나가기로 협의했다.

SK텔레콤은 기술 개발 완료 후 내년 상반기 중 구체적인 서비스 운영방식을 결정해 서비스 실시할 예정이며 금감원은 추진 중인 사기 피해 예방 앱 방식과 더불어 AI 기술이 다양한 형태로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에 활용될 것으로 내다봤다.

금감원은 앞서 IBK기업은행과 앱 방식의 금융사기 실시간 차단 시스템 구축을 위한 MOU를 체결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