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3 16:11 (수)
흥국생명 가족사랑 착한생활비보험 출시
흥국생명 가족사랑 착한생활비보험 출시
  • 박영준 기자
  • 승인 2019.01.02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박영준 기자> 흥국생명은 2일 2대질환부터 4대질환 진단 시 매월 생활비를 지급하는 ‘흥국생명 가족사랑 착한생활비보험(무해지환급형)’을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신상품은 1종 2대질환, 2종 3대질환, 3종 4대질환 가운데 선택해 가입할 수 있다.

1종 2대질환은 일반암(갑상선암·기타피부암·대장점막내암·유방암 및 남녀생식기암 제외)과 중증 치매를 보장한다. 2종 3대질환은 일반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이다. 3종 4대질환은 일반암, 중증치매,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을 보장한다.

해당 질환 진단 시 생활비를 매월 100만원씩 최대 10년 동안 지급한다. 진단일로부터 60회까지 보증지급기간을 두어 생활자금을 최소 6000만원까지 의무 지급한다.

무해지환급형으로도 가입할 수 있다. 무해지환급형은 중도에 해지할 경우 해지환급금을 받지 못하는 대신 표준형보다 저렴하게 가입할 수 있다.

흥국생명 상품개발팀 관계자는 “기대수명과 생존기간이 점점 늘어나는 만큼 이번 신상품으로 질병으로 인한 경제력 상실에 대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