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2 17:05 (월)
새마을금고, 홍은종합사회복지관에 사랑의 좀도리쌀 300포 전달
새마을금고, 홍은종합사회복지관에 사랑의 좀도리쌀 300포 전달
  • 이봄 기자
  • 승인 2019.01.25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마을금고 서울시 서대문구이사장협의회는 24일 홍은종합사회복지관에 서 사랑의 좀도리쌀 10kg 300포(1000만원 상당)를 기부했다. 사진은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왼쪽 여섯번째) 및 더불어민주당 우상호(왼쪽 일곱번째), 김영호 의원(왼쪽 다섯번째), 이욱 홍은종합사회복지관장(왼쪽 네번째), 서대문구 지역 새마을금고 이사장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새마을금고 서울시 서대문구이사장협의회는 24일 홍은종합사회복지관에 서 사랑의 좀도리쌀 10kg 300포(1000만원 상당)를 기부했다. 사진은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왼쪽 여섯번째) 및 더불어민주당 우상호(왼쪽 일곱번째), 김영호 의원(왼쪽 다섯번째), 이욱 홍은종합사회복지관장(왼쪽 네번째), 서대문구 지역 새마을금고 이사장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대한금융신문=이봄 기자> 새마을금고 서울시 서대문구이사장협의회는 지난 24일 홍은종합사회복지관에 소외계층 지원을 위해 새마을금고중앙회의 후원을 받은 사랑의 좀도리 쌀 300포(1천만원 상당)를 기부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전달식은 관내 어르신 50여명을 모시고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 서대문구 새마을금고 이사장 7명,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김영호 의원 및 이욱 홍은종합사회복지관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사랑의 좀도리 쌀 기부는 지난 1998년부터 이어져 온 새마을금고의 대표적인 사회공헌사업인‘사랑의 좀도리운동’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전국 각지의 새마을금고는 매년 겨울 소외된 이웃들이 추위를 이겨낼 수 있도록 기부 및 나눔 행사를 계속해오고 있다.

특히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작년 취임 이후 사랑의 좀도리운동을 비롯한 사회공헌 활동을 활성화해 새마을금고가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존경받는 조직으로 앞장서겠다는 의지를 지속 표명하며 몸소 실천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