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4 12:35 (토)
SBI저축은행, ‘은행저축프로젝트’ 2018 앤어워드 금상 수상
SBI저축은행, ‘은행저축프로젝트’ 2018 앤어워드 금상 수상
  • 이봄 기자
  • 승인 2019.01.25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이봄 기자> SBI저축은행은 지난해 새롭게 선보인 사회공헌 활동인 ‘은행저축프로젝트’가 ‘2018 앤어워드(&Award)’ 디지털 광고‧캠페인 부문에서 금상을 수상했다고 25일 밝혔다.

앤어워드(&Award)는 올해 12회째를 맞는 국내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디지털미디어 행사로, 한국디지털협회가 주관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한국인터넷진흥원 등이 후원하는 시상식이다. 디지털미디어‧서비스 분야, 디지털광고‧캠페인 분야, 디지털 기술 분야 등 총 3개 분야에서 한 해 동안 최고의 성과를 거둔 기업 및 단체를 선정해 수상한다.

은행저축프로젝트는 이번 시상에서 인간과 자연과의 공존을 새로운 시각에서 풀어내 사회공헌 캠페인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프로젝트 기획의 창의성, 국내외 유명 아티스트들의 아트 전시물 설치를 통한 대중과의 공감, 시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기부 캠페인, SNS 등 디지털 미디어를 통한 생명 존중과 환경보호의 중요성에 대한 공감대 형성 등이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은행저축프로젝트는 SBI저축은행이 지난해 9월 저축은행이 은행을 구한다는 독특한 발상에서 시작된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우리가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은행나무를 구하기 위한 활동이다.

은행나무는 강한 체질과 미세먼지를 줄여주는 효과로 많은 도시에서 가로수로 심어졌지만 열매를 맺는 시기에는 악취로 인한 민원으로 암은행나무를 벌목하고 그 자리에 수은행나무가 심어져 왔다. 은행저축프로젝트는 이렇게 베어질 위기에 처해진 암은행나무들을 인적이 드문 곳에 옮겨 심어 생명을 존중하고 인간과 자연의 공존을 제시한다.

SBI저축은행은 은행저축프로젝트를 통해 도심에서 악취로 인해 베어질 위기에 처해 있던 40그루의 암은행나무를 잠실대교 남단 주변으로 이식해 새로운 보금자리를 찾아줬다.

SBI저축은행 관계자는 “은행저축프로젝트의 취지와 의미를 많은 대중에게 알리기 위해 다양한 채널을 통해 홍보 활동을 진행해 수만 명의 시민들이 참여하고, 캠페인이 성공적으로 진행되었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대중들이 공감하고 참여할 수 있는 사회공헌 프로젝트를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