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7 23:45 (토)
농업인안전보험, 2019년 개정상품 출시
농업인안전보험, 2019년 개정상품 출시
  • 박영준 기자
  • 승인 2019.01.30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박영준 기자> NH농협생명은 다음달 1일 농업인을 위한 보험인 ‘농(임)업인NH안전보험’의 2019년 개정상품을 전국 농축협에서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농업인NH안전보험은 농작업 중 발생하는 신체상해 및 농작업 관련 질병을 보상해 조속한 영농 복귀를 돕기 위한 정책보험이다. 대상은 만 15세부터 최대 87세까지의 농업인이다.

연 보험료는 상품 유형별로 5만1800원에서 최대 18만700원이며 정부에서 보험료의 50%(영세농업인은 70% 지원)를, 각 지자체와 농축협에서도 보험료를 지원해 실제 농업인 부담률은 20% 전후다.

올해 상품 개정으로 농(임)업인교통재해사망특약이 신설됐다. 특약 보험료 역시 성별, 연령과 상관없이 1년에 4500원으로, 교통재해사망시 보험금 1000만원을 보장받을 수 있다.

농업인(농업법인)이 고용한 상시 5인 미만 일용근로자의 농작업 중 발생하는 신체상해 및 농작업 관련 질병을 보장하는 농작업근로자NH안전보험도 개정됐다.

농업계고등학교 학생 현장실습 등 저연령층 농작업 일손돕기도 보장하기 위해 최소 가입나이를 기존 20세에서 만 15세로 낮춰 가입연령을 확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