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5 04:50 (목)
국민은행, 런던 IB 유닛 개소
국민은행, 런던 IB 유닛 개소
  • 염희선 기자
  • 승인 2019.03.27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염희선 기자>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이 홍콩에 이어 런던에 IB 유닛(Unit)을 개설하면서 글로벌 IB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

국민은행은 26일 영국 런던지점에 '런던 IB 유닛'을 오픈하고 업무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날 열린 개소식에는 이계성 국민은행 여신그룹 부행장, 우상현 국민은행 IB사업본부 본부장, 김홍식 주영 한국대사관 재경관, 성병희 한국은행 런던사무소장 등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런던 IB 유닛은 유럽지역 현지 금융기관과의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해외 IB사업 확대와 함께 글로벌시장에서 신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글로벌 IB 플레이어(Player)로 도약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

국민은행은 중장기적으로 시장 특성에 부합한 투트랙(Two-Track) 전략을 펼칠 계획이다. 선진국 시장에서는 런던 IB 유닛(Unit)을 홍콩, 뉴욕과 함께 국민은행의 글로벌 IB 허브로 활용하고 글로벌 IB업무 확대와 더불어 투자금융 역량을 강화해 ‘글로벌 투자형 IB’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정부의 신남방정책에 부응하고자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높은 성장잠재력을 가진 신흥 이머징 시장에서는 안정성이 확보된 딜(Deal) 중심의 선별적 영업 및 현지 진출한 국내 대기업과 연계한 부동산 개발사업, 인프라금융 시장 등에 참여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업무역량을 축적하고, 딜(Deal) 주선 경험을 바탕으로 지역별 전초기지 역할을 담당하는 비즈 오피스(Biz Office)를 설치해 글로벌 시장에서 국민은행의 위상을 높여나갈 예정이다. 

KB금융그룹 CIB 총괄대표를 맡고 있는 오보열 국민은행 CIB고객그룹 부행장은 “글로벌 시장은 투자자산을 발굴해 수수료 이익 등 새로운 수익원을 확보할 수 있는 IB시장이 크게 활성화되어 있다”며 “런던 IB 유닛 설치로 보다 많은 해외 네트워크 자산을 확보해 실적을 쌓게 되면 해외IB시장에서 국민은행의 영향력도 높아질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