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2 06:55 (월)
신한은행, 외국인 근로자 일요 송금센터 추가 개설
신한은행, 외국인 근로자 일요 송금센터 추가 개설
  • 안소윤 기자
  • 승인 2019.04.15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11일 경상남도 김해시 소재 신한은행 김해중앙지점 직원들이 ‘일요 송금센터’ 개점식 이후 인근 외국인 노동자들을 만나 홍보하는 모습.(사진=신한은행)
4월 11일 경상남도 김해시 소재 신한은행 김해중앙지점 직원들이 ‘일요 송금센터’ 개점식 이후 인근 외국인 노동자들을 만나 홍보하는 모습.(사진=신한은행)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신한은행은 경남 김해시 소재 김해중앙지점을 외국인 특화 점포로 추가 지정하고 지난 14일부터 ‘일요 송금센터’ 운영을 시작했다고 15일 밝혔다.

‘일요 송금센터’는 평일에 은행 방문이 어려운 외국인 근로자들의 근무 여건을 고려해 휴일에도 편리하게 금융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특화 영업점이다.

신한은행 김해중앙지점 일요 송금센터는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외국인 고객들을 대상으로 환전, 해외송금, 계좌 신규, 카드 발급, 출국 만기 보험 지급대행 등 금융 서비스를 제공한다.

신한은행은 외국인 고객들과의 원활한 의사소통을 위해 베트남어, 태국어, 러시아어에 능통한 직원들도 배치했다.

김해중앙지점은 원곡동 지점, 대림동 지점, 의정부 지점에 이어 네 번째로 지정된 외국인 특화 점포다.

김해 지역에는 여러 개의 산업단지가 위치해 많은 외국인 근로자들이 생활하고 있으며 김해중앙지점이 위치한 김해시 가락로 일원은 주말에 외국인 근로자들이 많이 모이는 김해시 최대 상권 지역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국내에서 생활하고 있는 외국인 근로자들이 보다 편리하게 금융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도입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