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0 21:05 (화)
KEB하나銀, 호남지역 일요 영업점 개점
KEB하나銀, 호남지역 일요 영업점 개점
  • 안소윤 기자
  • 승인 2019.05.13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 근로자 및 다문화 가정 고객 금융편의 확대 기대
12일 KEB하나은행 광산지점 일요 영업점 개점식에 참석한 KEB하나은행 정민식 호남영업그룹장(오른쪽 5번째)과 KEB하나은행 조종형 외환사업단장(오른쪽 1번째), 광주광역시 광산구청 김삼호 구청장(오른쪽 6번째)이 행사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EB하나은행)
12일 KEB하나은행 광산지점 일요 영업점 개점식에 참석한 KEB하나은행 정민식 호남영업그룹장(오른쪽 5번째)과 KEB하나은행 조종형 외환사업단장(오른쪽 1번째), 광주광역시 광산구청 김삼호 구청장(오른쪽 6번째)이 행사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EB하나은행)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KEB하나은행은 외국인 근로자 및 다문화 가정 고객의 금융편의 확대를 위해 호남지역에 시중은행 최초로 광주광역시 광산지점에 일요 영업점을 개점했다고 13일 밝혔다.

KEB하나은행은 평일 은행 방문이 어려운 외국인 근로자 및 다문화 가정 손님을 위해 외국인 근로자 밀집지역에 일요 영업점을 운영 중이다.

이번 광산지점 추가로 평일과 일요일 모두 문을 여는 ‘일요 영업점’ 16개, 일요일에만 문을 여는 ‘일요 송금센터’ 3개 등 총 19개의 일요 영업점을 운영하게 됐다.

이번 광산지점의 일요 영업 개시로 그동안 원거리의 일요 영업점을 방문해야 해 불편을 겪었던 호남지역 외국인 고객들은 외화송금, 환전은 물론 일반 은행업무까지 대폭 확대된 금융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됐다.

광산지점의 일요 영업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16시까지이며, 설날 및 추석연휴 기간 중의 일요일은 휴무이다.

광산지점은 2층을 외국인 근로자와 다문화 가정간의 친목도모 및 각종 교육, 행사 등을 위한 다목적 공간으로 조성해 영업시간 중 상시 개방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KEB하나은행은 외국인 고객과의 보다 원활하고 정확한 소통을 위해 태국, 스리랑카, 네팔, 베트남 등 10개국 출신 외국인들을 채용했으며 금융자동화기기(ATM)에서는 17개, 스마트폰 뱅킹에서는 13개 해당국가 언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KEB하나은행 정민식 호남영업그룹장은 “호남지역에 거주하는 외국인 근로자들에게 보다 나은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광산지점에서 일요 영업을 시작하게 됐다”며 “당행만의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외국인 고객을 위한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