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4 09:05 (수)
케이뱅크, 412억원 규모 유상증자 결의
케이뱅크, 412억원 규모 유상증자 결의
  • 문지현 기자
  • 승인 2019.05.15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케이뱅크는 15일 이사회를 열어 412억원 규모의 전환 신주 823만5000주를 발행하기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보통주 지분율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전환 신주 발행으로 가교 차원의 유상증자를 하게 됐다고 케이뱅크는 설명했다. KT, 우리은행, NH투자증권이 핵심 주주로서 이번 브리지 증자에 참여할 예정이다.

이번 증자로 케이뱅크의 자본금은 5187억원으로 늘어난다. 주금 납입일은 다음 달 20일이다. 전환 신주 증자가 결정된 만큼 지난 1월부터 추진하고 있던 기존 유상증자는 잠정 중단한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보다 안정적인 자본확충 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신규 주주사 영입을 주요 주주사들과 협의하고 있다"라며 "추후 신규 주주사 영입 상황에 따라 새로 이사회를 열어 규모와 일정 등을 결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