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1 01:55 (일)
이달부터 동물병원서 보험금청구 바로 가능
이달부터 동물병원서 보험금청구 바로 가능
  • 박영준 기자
  • 승인 2019.06.07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험개발원, 반려동물 진료비청구 시스템 구축
5개 손보사 참여…8월엔 모든 병원서 이용가능

<대한금융신문=박영준 기자> 빠르면 이달부터 동물병원에서 반려동물 치료를 받은 뒤 바로 보험금 청구를 할 수 있게 된다.

보험개발원은 반려동물 보호자가 동물병원 진료 후 즉시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는 진료비 청구시스템(POS)을 개발했다고 지난 7일 밝혔다.

POS를 이용하면 동물병원에서 보험가입내역을 확인하고, 진료 후 즉시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다. 

개발원은 지난해부터 반려동물보험 진료비청구 간소화를 구현해 진료 편의성, 반려동물에 대한 충분한 치료, 보험보상에 의한 소비자 부담 경감, 보험사의 보험금 지급업무 효율화를 지원하기 위해 POS 시스템 구축을 추진해왔다

이를 위해 지난 1월 한화·롯데·현대·KB·DB 등 5개 손해보험사와 시스템 구축 계약을 체결하고, 지난 4월부터 시스템 개발에 착수했다.

현재는 보험금 청구 내역을 POS를 통해 해당 보험사로 전송하는 시스템 개발이 끝난 상태다. POS와 연계가 완료되는 보험사부터 이용할 수 있다.

향후 개발원은 반려동물 개체식별 기능을 추가하고, 전용 웹페이지를 개설하는 등 POS를 반려동물보험의 안정적 성장을 지원하는 인프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전용 웹페이지는 오는 8월까지 구축이 마무리된다. 이후 전국 동물병원에서 POS를 이용한 보험금 청구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