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8 08:40 (금)
코인원-SBI 리플 아시아, 블록체인 해외송금 활성화 맞손
코인원-SBI 리플 아시아, 블록체인 해외송금 활성화 맞손
  • 문지현 기자
  • 승인 2019.06.17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블록체인 해외송금 서비스 크로스를 제공하고 있는 코인원트랜스퍼(Coinone Transfer)가 SBI 리플 아시아(SBI Ripple Asia)와 국내 블록체인 해외송금 활성화를 위한 협업을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SBI 리플 아시아는 일본 SBI홀딩스와 미국 리플(Ripple)사의 합작사다.

코인원트랜스퍼와 SBI 리플 아시아는 전략적 협업을 통해 △국내 금융사, 핀테크 및 블록체인 스타트업과 리플(Ripple)의 네트워킹 지원 △리플의 해외송금 솔루션 홍보 및 마케팅을 통한 블록체인 해외송금 신뢰도 구축 △블록체인 해외송금 협업 성과 공유를 통한 국내 블록체인 생태계 활성화 등에 대한 노력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코인원트랜스퍼는 SBI 리플 아시아와의 블록체인 해외송금 활성화 프로그램 계약 체결을 기념해 블록체인 해외송금 서비스 크로스 신규 가입자 3000명을 대상으로 태국 해외송금 체험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이벤트는 선착순으로 진행되며, 크로스에 가입하고 실명 인증을 완료하면 태국 내 모든 은행계좌로 송금 가능한 1만원 상당의 태국 바트(THB)가 충전돼 크로스 해외송금 서비스를 체험해볼 수 있다.

코인원트랜스퍼의 신원희 사업대표는 “코인원트랜스퍼와 SBI 리플 아시아의 협업이 블록체인 기술을 필요로 하는 다양한 금융 서비스가 안정적으로 새로운 기술을 도입해 나갈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라며, “국내 블록체인 생태계 발전을 위해, 업계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코인원트랜스퍼와 블록체인 기술 전문성이 뛰어난 SBI 리플 아시아 간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SBI 리플 아시아 관계자는 “리플의 엑스커런트는 블록체인 기반의 차세대 해외송금 솔루션으로, 전세계적으로 200개 이상의 금융기관이 참여하고 있다”며, “코인원트랜스퍼와 SBI 리플 아시아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한국에서도 엑스커런트를 포함한 블록체인 솔루션의 상용화가 활발하게 이루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코인원트랜스퍼는 지난해 5월 SBI 리플 아시아와 파트너십을 맺고 리플의 엑스커런트(xCurrent) 솔루션을 자사의 해외송금 서비스 크로스(Cross)에 도입한 바 있다. 현재 크로스를 통해 송금 가능한 국가는 중국, 태국, 필리핀 등 8개 국가이며, 송금 시 국가별로 최소 3분에서 48시간 이내에 송금이 완료된다. 송금 수수료는 모두 1% 수준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