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2 12:20 (화)
기보, 제조혁신의 현장에서‘기업인 목소리’청취
기보, 제조혁신의 현장에서‘기업인 목소리’청취
  • 박민현 기자
  • 승인 2019.06.18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 이하 ‘기보’)은 경남권 스마트공장 구축현장을 방문하고, 지역 기업인들의 애로사항 청취를 통해 현장중심의 중소·벤처기업 지원정책을 수립하기 위해 18일(화) 경남 양산시에서 확대간부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정윤모 이사장을 비롯한 기보 전체 임원, 본부부서장, 지역본부장 등 총 40여명의 간부들이 참석했다. 오전에는 스마트팩토리 도입을 희망하는 지역기업인들과 함께 경남 스마트팩토리 시범공장으로 선정된 ㈜대한오토텍(양산시 서창산업단지 소재)사업장을 방문하여 생산라인 곳곳을 둘러보면서 기업의 스마트공장 도입계획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이어서 ‘스마트공장 활성화를 위한 현장간담회’를 개최하여 기보의 스마트공장 지원제도를 설명하고 지역기업인들의 애로 및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행사에는 경남테크노파크, 양산상공회의소 등 지역 유관관계자들도 참석했으며, 중소기업의 성공적인 스마트공장 도입을 위한 지원방안을 함께 모색했다.

현장방문을 마친 기보 간부들은 양산 비즈니스센터로 자리를 옮겨 확대간부회의를 가졌다. 회의에서는 ▲주요 경영현안 점검 ▲상반기 업무실적 및 하반기 계획 ▲스마트공장 지원프로그램 개선을 위한 제안사항 등이 논의됐다. 기보는 회의에서 나온 다양한 의견을 하반기 경영목표 수립 및 제도개선에 적극 반영할 예정이다.

기보 정윤모 이사장은 “정부의 중소 제조기업 스마트공장 보급 정책이 지역의 산업현장에서 견고하게 뿌리 내릴 수 있도록 유관기관들과 협조체제를 강화하고 적극적으로 지원프로그램을 운용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