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7 14:40 (수)
신한생명, 사회적 의인 선정해 연금보험 지원
신한생명, 사회적 의인 선정해 연금보험 지원
  • 박영준 기자
  • 승인 2019.06.25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서울시 중구 신한생명 본점에서 열린 ‘2019년 신한생명 사회적 의인’ 후원식에서 왼쪽부터 오진영 서울지방보훈청장, 유병철 국가유공자, 신한생명 원경민 본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4일 서울시 중구 신한생명 본점에서 열린 ‘2019년 신한생명 사회적 의인’ 후원식에서 왼쪽부터 오진영 서울지방보훈청장, 유병철 국가유공자, 신한생명 원경민 본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한금융신문=박영준 기자> 신한생명은 지난 24일 서울시 중구 본점에서 월남참전 유공자인 유병철(73세)씨를 ‘2019년 신한생명 사회적 의인’으로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신한생명은 유씨에게 신한생명 (무)VIP미래설계연금보험 2000만원 가입을 지원하기로 했다.

유씨는 월남전에 참전하여 국가를 위해 헌신한 상이 국가유공자다. 현재는 고엽제후유의증으로 투병 중이다. 

또 전우들과 육탄10용사 행사장으로 차량 이동 중 왼팔이 절단되는 사고를 당하면서도 동료들을 챙기는 등 타의 귀감이 됐다.

신한생명은 지난 2012년부터 매년 사회적 의인을 선정하고 보험을 통한 생활비 후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서울지방보훈청을 통해 신체·경제적으로 어려움에 처한 사회적 의인을 추천받아 심사과정을 거쳐 선정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