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6 17:00 (화)
BNK부산銀, 청각‧언어장애 고객을 위한 영상 전화기 수어상담 서비스 시행
BNK부산銀, 청각‧언어장애 고객을 위한 영상 전화기 수어상담 서비스 시행
  • 박민현 기자
  • 승인 2019.06.26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씨토크(See-Talk) 영상 전화기’ 통해 전문 수어상담사가 금융거래 및 상품 상담 지원

 

BNK부산은행(은행장 빈대인)이 청각‧언어장애 고객을 대상으로 ‘씨토크(See-Talk) 영상 전화기’를 활용한 수어상담 서비스를 시행한다.

‘씨토크(See-Talk) 영상 전화기’는 HD급 화질과 10인치 화면을 보유한 스마트 화상 전화기로 크고 선명한 화면을 통해 상담사와 고객이 원활한 상담을 진행할 수 있다.

부산은행은 ‘씨토크(See-Talk) 영상 전화기’를 통해 국가공인 수어통역사 자격증 보유한 전문상담사가 각종 금융거래 및 상품에 대한 상담을 지원한다.

부산은행 본점 영업부와 중앙동금융센터 등 12개 영업점에서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부산은행은 고객 편의 강화를 위해 서비스 운영에 대한 고객 반응을 지속적으로 살펴본 뒤 서비스를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서비스 이용에 대한 세부사항은 부산은행 전 영업점과 부산은행 홈페이지(www.busanbank.co.kr), 고객센터(T:1588-6200)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부산은행 강문성 상무(금융소비자보호 총괄책임자)는 “의사전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애인 고객들에게도 양질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고객중심경영의 실천을 위해 금융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제도와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부산은행은 청각장애 고객을 위한 ‘보이는 ARS’, 시각장애 고객을 위한 ‘음성인식 ARS’와 ‘점자 보안카드’, 고령 고객층을 위한 ‘쉬운 말 서비스’, ‘어르신 전용 바로상담’, ‘큰 글씨 ARS안내장’ 등 금융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