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9 05:50 (토)
OK저축은행, 10년간 재일동포 학생에게 한국문화 전파
OK저축은행, 10년간 재일동포 학생에게 한국문화 전파
  • 하영인 기자
  • 승인 2019.07.02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0회 국인 글로벌 멘토링 발대식서 감사패 수여
제10회 국인 글로벌 멘토링 발대식에 참여한 국인 소속 대학생들 모습. (사진= OK저축은행)
제10회 국인 글로벌 멘토링 발대식에 참여한 국인 소속 대학생들 모습. (사진= OK저축은행)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OK저축은행은 지난달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제10회 국인 글로벌 멘토링 발대식’에서 국인으로부터 10년간 후원한 공로를 인정받아 감사패를 받았다고 2일 밝혔다.

국인은 ‘국가적 인재, 국제적 인재’라는 뜻의 대학생교육기부단체다. 재일동포 3-4세 학생들을 위한 글로벌 멘토링 프로젝트를 지난 2010년부터 매년 실시하고 있다. 이 단체는 글로벌 멘토링을 통해 한국 대학생과 재일동포 학생들 간 교류를 활성화시키고 재일동포 학생들에게 한글과 한국 문화를 알려오고 있다.

OK저축은행은 국인을 후원하며 지난 10년간 OK배정장학재단 장학생들이 해당 단체 소속 학생들과 함께 재일동포 학생들에게 현지에서는 접하기 어려웠던 한국의 역사와 언어, 최근 동향에 대한 이야기 등을 나눌 기회를 제공해왔다. 지금까지 일본 현지 한국학교와 한글학교에서 만난 재일동포는 3000여명에 이른다.

국인 글로벌 멘토링 위원회 이승환 위원장은 “재외동포의 교육 현실과 지원에 대한 필요성에 공감해준 최윤 회장의 후원으로 국인은 물론 우리 단체 핵심 사업인 ‘글로벌 멘토링’이 오늘의 모습으로 성장할 수 있었다”며 OK저축은행 및 아프로서비스그룹에 감사를 표했다.

아프로서비스그룹 최윤 회장은 “지난 10년간 일본 곳곳을 누비며 교육기부를 하는 대학생단체 국인을 후원하고 재외동포 학생들에게 모국에 대해 알리는 등 더 많은 배움의 기회를 제공해 뜻 깊었다”고 화답했다.

한편 오는 19일부터 내달 3일까지 진행되는 제10회 국인 글로벌 멘토링은 총 80여명의 대학생이 참여한다. 나고야한국학원을 시작으로 교토 국제학교, 오사카 금강학교, 오사카 건국학교, 가나가와 교육원, 치바 교육원, 시즈오카 민단 7개 지역 내 6개 교육 시설에서 이뤄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