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3 02:40 (금)
기보,‘중장년 기술경력자 창업보증’도입
기보,‘중장년 기술경력자 창업보증’도입
  • 박민현 기자
  • 승인 2019.07.05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장년의 기술경험을 혁신창업으로 연결하는 가교 역할 할 것

현장 경험이 풍부한 중장년층의 자영업 쏠림 현상을 해소하고, 기술창업을 장려하기 위해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 이하 ‘기보’)은 중장년 특화 보증 프로그램인 ‘중장년 기술경력자 창업보증’을 5일(금) 출시했다고 밝혔다.

‘중장년 기술경력자 창업보증’은 대표자가 ❶만 40세 이상의 ❷고급기술자로서 ❸혁신성산업을 해당하는 창업기업을 영위하는 경우 기술경력과 창업유형에 따라 최대 15억원 우대보증을 지원하는 상품이다.

특히, 중장년 기술경력자와 만 39세 이하의 청년이 한 팀을 이뤄 공동 창업한 이른바 ‘세대융합형 창업팀’에 대해서는 보증료보증한도 등을 추가 우대한다. 기보는 ‘19년 하반기 1,000억원을 시작으로 향후 3년간 매년 2,000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최근 베이비붐 세대의 퇴직 본격화 및 산업 구조조정 영향 등으로 현장 경험을 갖춘 장년층의 기술창업 수요가 증가하고 있으나, 이들을 지원하기 위한 시스템이 없어 대다수의 중장년 창업이 치킨집 등 이른바 ‘생계형 창업’으로 내몰리고 있다.

<중장년 창업업종 분포(상위 5개)>

업종

도소매

숙박음식업

제조업

개인서비스업

운수업

구성비(%)

26.5

25.1

9.2

7.6

5.4

 * 출처: 2018 창업기업 실태조사(‘19.4, 창업진흥원)

대표자의 숙련도가 높을수록 생존율, 성장성 등에 있어서 높은 성과를 보이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40·50대 중장년층은 숙련도와는 무관한 자영업 시장으로 뛰어들면서 이들이 축적한 산업 현장의 경험과 기술, 노하우가 사장되고 있다.

<대표자 동업계 경력별 창업기업 생존율>

<대표자 동업계 경력별 창업기업 성과>

* 출처: IBK경제브리프, ‘17.6월

 

이에 기보는 중장년층 기술창업 활성화를 통해 이러한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新중년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고자 ‘중장년 기술경력자 창업보증’을 마련했다.

기보 관계자는 “중장년 기술경력자가 축적한 고난도 기술과 노하우가 기술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중장년 기술경력자 창업보증’을 통해 적극 지원할 계획이며, 지원규모를 계속 확대하여 중장년 일자리 창출과 제2벤처 붐 확산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