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06:10 (화)
NHN페이코, 한화생보·너브서 750억원 투자 유치
NHN페이코, 한화생보·너브서 750억원 투자 유치
  • 문지현 기자
  • 승인 2019.07.05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누적 투자액 2000억원…기업가치 7300억원
NHN페이코 CI
NHN페이코 CI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NHN페이코가 국내 굴지의 금융·투자 기업으로부터 750억원의 투자를 유치하며 금융플랫폼으로의 도약을 가속화한다.

페이코는 한화생명보험과 너브로부터 각 500억원(6.80%)과 250억원(3.40%)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투자를 통해 페이코의 기업가치는 7300억원을 넘어섰다.

한화생명보험은 대형 생명보험사 중 하나 양사는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금융서비스 개발과 고객 데이터 고도화 작업에 상호 협력하고, 금융서비스 및 핀테크 사업 부문의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

너브는 성장 잠재력이 뛰어난 국내외 기업 대상으로 전략적 투자를 활발히 진행하고 있는 투자전문기업이다. 소비재·유통업 분야에 뛰어난 전문성과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어 페이코는 결제처 확대 및 브랜드 강화에 시너지를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투자는 지난 2017년 9월 GS홈쇼핑과 NHN 이준호 회장 등으로부터 총 1250억원에 이은 두 번째 투자유치로 NHN페이코의 누적 투자유치금액은 2000억으로 늘었다.

NHN페이코 정연훈 대표는 “페이코는 최근 글로벌 간편결제 시장 진출을 비롯해 혁신금융 서비스와 마이데이터 금융분야 실증 사업자로 선정되는 등 활발한 사업을 전개하며 투자자들의 신뢰를 높여왔다”며 “이번 추가 투자를 발판으로 신규 이용자 및 가맹점 확보는 물론, 보다 혁신적인 금융플랫폼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