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5 12:30 (일)
여신협회, 조직개편 단행 “업권별 회원사 지원 강화”
여신협회, 조직개편 단행 “업권별 회원사 지원 강화”
  • 하영인 기자
  • 승인 2019.07.18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편된 여신금융협회 조직도.
개편된 여신금융협회 조직도.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여신금융협회가 업권별 회원사 지원 강화 및 현안 대응력 제고를 위해 조직개편을 단행한다.

18일 여신협회는 오는 22일부터 기존 모든 업권을 담당하던 사업본부를 카드본부와 금융본부로 분리해 해당 업권의 현안에 대해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현행 △사업본부 △기획본부 △지원본부에서 △카드본부 △금융본부 △지원본부로 개편된다.

특히 지원본부는 인사·조직 관련 부서 및 연구소 등을 배치해 현업 담당 본부를 효율적으로 지원하도록 할 방침이다.

또한, 여신협회는 리스·할부 및 신기술금융업을 담당하는 부서에 인원을 보강한다. 업권별 균형 있는 지원을 통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업무 현안에 원활히 대처하겠다는 복안이다.

여신협회 김주현 회장은 “이번 조직개편 및 인사발령은 협회 내 3개 업권 간 균형 있는 지원체계 마련을 위한 것”이라며 “이를 통해 향후 업권별 주요 현안과제 해결 및 경영·기술 환경 변화에 따른 미래대비를 위해 체계적인 지원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상기 조직개편에 따른 인사발령은 아래와 같다.

◆전보
△카드본부장 배종균(現 기획본부장)
△금융본부장 이태운(現 사업본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