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5 12:45 (일)
NH투자증권, 여름맞이 쪽방촌에 삼계탕 나눔
NH투자증권, 여름맞이 쪽방촌에 삼계탕 나눔
  • 강신애 기자
  • 승인 2019.07.19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등포 쪽방촌에 삼계탕 700인분 후원
정영채 사장 등 임직원 직접 배식 봉사
자활작업장 설치 및 스탠드선풍기 후원
19일 영등포 쪽방촌에서 진행된 NH투자증권의 '삼계탕 나눔' 행사에서 정영채 사장이 직접 삼계탕을 배식하고 있다.
19일 영등포 쪽방촌에서 진행된 NH투자증권의 '삼계탕 나눔' 행사에서 정영채 사장이 직접 삼계탕을 배식하고 있다.

<대한금융신문=강신애 기자> NH투자증권은 19일 본사소재지 인근인 영등포 쪽방촌에 거주민과 자활 노숙인들을 위해 삼계탕 700인분과 과일을 배식하는 봉사활동을 가졌다고 밝혔다.

매년 진행하고 있는 ‘삼계탕 나눔’ 행사에는 정영채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60여명이 독거노인 및 노숙자들에게 보양식인 삼계탕을 배식하며 함께 구슬땀을 흘렸다. 

이번 나눔 활동에는 생활여건이 불편한 쪽방촌 주민들이 무더운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스탠드선풍기 30대를 지원했으며, 이에 앞서 영등포 쪽방촌 주민들에게 자활의 기회를 주고자 자활작업장 설치비용 1500만원을 지원하였다. 

영등포 쪽방촌 나눔 활동은 2013년부터 시작해 여름에는 보양식인 삼계탕, 추운 겨울에는 연탄과 필요물품을 나누며 지속적으로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위해 힘쓰고 있다.

정영채 사장은 “무더운 여름, 끼니 거르지 말고 잘 이겨내시라고 보양식인 삼계탕을 준비했다”며  “삼계탕 드시고 더운 여름철 건강하게 나시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또 “지역사회 내에서 우리 이웃들이 밝은 미래를 꿈꾸고 함께 사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실천하겠다”라고 말했다. 

NH투자증권은 대표이사 직속의 사회공헌단을 갖춰 보다 체계적으로 지역사회발전을 위한 나눔경영을 이어나가고 있다. 사회공헌단 주관으로 전 직원이 참여하는 42개 사내봉사단을 운영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기금을 마련하고, 지역사회의 다양한 복지기관을 찾아 나눔, 봉사활동을 펼치면서 소외된 이웃에게 따듯한 온기를 전파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