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7 19:35 (토)
금융상품 비교 쉬워진다...금융협회 공시시스템 개편
금융상품 비교 쉬워진다...금융협회 공시시스템 개편
  • 최성준 기자
  • 승인 2019.07.23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접근성 높이기 위해 권역별 시스템 표준화
실질수익률, 세제효과 등 공시 범위 확대

<대한금융신문=최성준 기자> 금융소비자의 금융상품 비교공시 시스템 접근성이 높아지고 핵심정보에 대한 공시가 강화된다.

금융감독원은 금융소비자의 편리성을 위해 이 같은 내용의 금융상품 비교공시 시스템 개편을 전 금융권 협회와 공동으로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현재 금융상품 비교공시 시스템은 정보제공 방식과 수준이 권역별로 달라 소비자 편의성이 낮다. 핵심정보도 산재돼 있고 단순 나열식으로 공시돼 실질적으로 활용하기에는 어려운 점이 있다.

금감원은 소비자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금융상품 비교공시 시스템을 표준화한다. 

이번 개편으로 모든 금융협회는 홈페이지 초기화면에 바로가기 아이콘을 동일하게 배치한다. 현재는 금융협회 별로 비교공시 시스템의 위치가 모두 달라 접근이 불편했다. 금감원은 파인에도 바로가기 아이콘을 만들 예정이다.

산재돼있어 보기 복잡했던 공시정보는 시스템 메인화면에 핵심정보를 요약해 공시한다. 소비자는 요약공시를 보고 세부정보가 궁금하면 상세공시 화면으로 들어가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어려운 공시용어도 쉬운 용어로 순화할 계획이다.

소비자가 금융회사, 원금, 가입기간·방식 등을 설정하면 동종 상품별 핵심정보가 요약화면에 표시되는 맞춤형 검색 시스템도 도입된다. 

금감원은 금융상품별 실질수익률 및 비용·수수료 등 핵심정보에 대한 공시도 강화한다. 

이를 통해 금융 상품별로 소비자가 투자 원금 대비 실질수익률을 직관적으로 확인하고 세제효과와 부대비용, 수수료 등 중요한 정보를 비교할 수 있어 합리적인 금융상품 선택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금융상품 비교공시 시스템은 금감원과 금융협회 실무협의를 거쳐 내년 1월까지 개편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