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6 03:10 (토)
'바둑꿈나무 한자리에' 한화생명, 세계어린이 국수전 개최
'바둑꿈나무 한자리에' 한화생명, 세계어린이 국수전 개최
  • 박영준 기자
  • 승인 2019.07.25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63빌딩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된 '제19회 한화생명 세계어린이 국수전'에서 한화생명 여승주 대표이사 사장(왼쪽 세번째), 조훈현 의원(왼쪽 두번째), 이창호 9단(오른쪽 두번째)이 어린이의 대국을 지켜보고 있다.
25일 63빌딩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된 '제19회 한화생명 세계어린이 국수전'에서 한화생명 여승주 대표이사 사장(왼쪽 세번째), 조훈현 의원(왼쪽 두번째), 이창호 9단(오른쪽 두번째)이 어린이의 대국을 지켜보고 있다.

<대한금융신문=박영준 기자> 한화생명은 25일 63빌딩 그랜드볼룸에서 ‘제19회 한화생명 세계어린이 국수전’ 결선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국, 중국, 대만, 일본, 싱가폴, 태국, 베트남, 러시아, 우크라이나 9개국 어린이 272명이 한 자리에 모여 결선 대국을 펼쳤다. 이번 국수전은 전국 25개 지역 9000여명이 참가한 예선을 거친 실력자들이 모였다.

국수부 우승자에게는 국수패와 함께 1000만원의 장학금이 지급됐다. 각 부문별 입상자에게 지급되는 장학금 규모는 총 2750만원이다.

참가선수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진행됐다. 한국바둑의 전성기를 이끌었던 ‘돌부처’ 이창호 9단이 대회장을 찾아 박지은 9단, 김혜민 8단, 오유진 6단과 함께 사인회를 가졌다. 

4명의 프로기사는 5명씩 총 20여명의 어린이 기사들과 지도다면기 대국을 펼치기도 했다.

한화생명 여승주 대표이사 사장은 “지난 19년간 한화생명 세계어린이국수전은 많은 바둑꿈나무들이 성장하는 기회를 제공하는 허브 역할을 해왔다”며, “어린이들이 소중한 꿈을 가지고 미래를 위한 도전을 이어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화생명은 지난 2001년부터 19년 동안 세계어린이 국수전을 운영하고 있다.역대 누적 참가인원만 19만명에 달하며, 역대 참가자중 45명이 프로기사로 성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