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7 20:25 (토)
렌딧, 렌딧마켓 누적 거래량 32만건 돌파
렌딧, 렌딧마켓 누적 거래량 32만건 돌파
  • 최성준 기자
  • 승인 2019.08.01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렌딧)
(제공=렌딧)

<대한금융신문=최성준 기자> 렌딧은 지난 1월 출시한 렌딧마켓이 최근 누적 거래량 30만건을 돌파했다고 1일 밝혔다. 지난 달 31일 기준 렌딧마켓의 누적거래량은 총 32만9천건이다.

렌딧마켓은 렌딧이 집행한 개인신용 대출에 투자한 투자자 간에 원리금수취권을 사고 팔 수 있는 온라인 세컨더리 마켓이다. 원리금수취권이란 P2P(Peer to Peer)대출에 투자 한 사람에게 주어지는 원금과 이자를 받을 수 있는 권리를 뜻한다.

판매자는 아직 상환 중인 원리금수취권을 판매해 현금유동성을 높일 수 있고 구매자는 이미 상환이 시작돼 투자 기간이 상대적으로 짧은 원리금수취권에 투자할 수 있다. 본인의 투자 성향에 따라 원리금수취권을 사고 팔며 취향에 맞는 투자 포트폴리오로 재구성해 갈 수 있다는 점이 세컨더리 마켓의 장점이다. 

렌딧마켓은 사용자가 필터 기능을 사용해 원리금수취권의 렌딧신용등급, 대출기간, 잔여투자기간, 금리 등을 선택한 후 거래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렌딧 김성준 대표는 “렌딧마켓의 최대 강점은 지난 4년 여 간 축적한 약 1169만 건의 분산투자 데이터를 기반으로 검증한 데이터의 정합성"이라며 “렌딧마켓은 모든 투자자가 정보의 비대칭 없이 원리금수취권에 대한 정보를 살펴보고 투자할 수 있는 투명한 온라인 플랫폼"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