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6 23:05 (월)
DGB금융그룹, 대구 지역 ‘얼음물 Dream, 대프리카 오아시水’ 실시
DGB금융그룹, 대구 지역 ‘얼음물 Dream, 대프리카 오아시水’ 실시
  • 박민현 기자
  • 승인 2019.08.06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개구·총 10곳 DGB대구은행 영업점 인근... 혹서기 탈수예방 얼음물 무료 배포

DGB금융그룹(회장 김태오)은 8월 한 달간 지역민들의 건강한 혹서기 여름나기를 응원하기 위해 무더위 탈출 ‘얼음울 Dream, 대프리카 오아시水’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대구광역시지역역자활센터협회(회장 김수동), 대구북구지역자활센터(센터장 이은주)외 8개 지역자활센터와 함께 진행하는 이 사업은 대구광역시 8개구 전역, DGB대구은행 10개 영업점 인근 도로에 아이스박스를 비치하고, 내부에 얼음물을 채워놓아 무료로 배포하는 사업이다.

폭염에 야외 활동을 해야 하는 환경 미화원, 택배 기사, 경찰관과 소방관 등 옥외 근로자와 상대적으로 무더위에 취약한 어르신 및 어린이를 우선으로 사용을 권하고 있으며, 사전 지정된 10군데 은행 영업점에서 평일 하루 당 200개씩 제공돼 오는 30일까지 총 4만개가 제공될 예정이다.

전국 대부분이 폭염 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최고기온 35도를 기록한 5일(월) 첫 시작된 얼음물 드림 행사는 1일 분량으로 확보한 2천여개가 조기 소진돼 추가로 보급하는 등 큰 인기를 모았다.

특히 이번 얼음물 나눔은 취약계층 일자리 창출 사업의 일환으로 대구광역시지역자활센터협회에서 각 구별로 얼음물 배송을 맡아 그 의의를 더했다.

‘대프리카’로 불리며 한여름 뜨거운 날씨로 유명한 지역적 특색을 가진 대구에서 지역 대표 기업으로 다양한 무더위 나기 활동을 지원하고 있는 DGB금융그룹은 DGB대구은행 전 영업점을 무더위 쉼터로운영(지역별 거점점포 20개점 별도 쉼터 공간 조성)하고 있으며, 이번 얼음물 나눔 사업을 DGB사회공헌재단에서 진행해 여름나기에 힘을 보탠다.

이번 얼음물 나눔 사업은 매년 DGB사회공헌재단에서 실시 중인 사회공헌아이디어 공모전의 2018년 수상 사업 중 하나로 눈길을 끈다. 수요자중심의 맞춤형 사회공헌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DGB사회공헌재단은 그 동안 은행 ATM을 활용한 시민참여형 사회공헌활동 ‘착착착(착한시민, 착한ATM, 착한기업) 프로그램’과 학교 밖 청소년의 건강한 사회참여를 지원하는 ‘DGB 꿈키움 프로젝트’ 등의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발굴한 사회공헌 사업을 실사례로 적용한 바 있다.

이와 더불어 DGB는 혹서기 건강한 여름나기 지원 사업으로 전국 복지기관, 시설에 ‘복삼계탕 나눔 행사’와 교도소 수용자들을 위한 냉장고 및 팥빙수 전달 등 다양한 사회복지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김태오 회장은 “지역대표기업으로 초복 복삼계탕 나눔, 교도소 수용자 냉방 기기 전달 등 다양한 혹서기 지원 사업을 하고 있는 DGB금융그룹은 사회공모 아이디어로 진행된 ‘얼음물 Dream, 대프리카 오아시水’로 고객 밀착 여름 사업을 진행할 수 있게 되어 뜻 깊다”고 말하면서 “사업을 통해 무더운 여름 옥외에서 일하시는 근로자와 지역 주민들이 잠시라도 더위를 피할 수 있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모든 국민이 함께 사는 건강한 사회 만들기에 앞장서겠다”는 뜻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