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9 11:05 (월)
BNK경남은행, 경상남도에 ‘향토문화지 「경남비경-경남의 사계를 느끼다」 기증
BNK경남은행, 경상남도에 ‘향토문화지 「경남비경-경남의 사계를 느끼다」 기증
  • 박민현 기자
  • 승인 2019.08.12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에 ‘향토문화지’ 「경남비경-경남의 사계(四季)를 느끼다」를 기증했다.

안태홍 상무는 12일 오후 경상남도를 방문해 박성호 행정부지사에게 ‘경남비경-경남의 사계를 느끼다 기증서’를 전달했다.

BNK경남은행이 경상남도에 기증한 경남비경-경남의 사계를느끼다는 모두 400권으로 경상남도를 비롯한 산하기관에 배부ㆍ비치된다.

안태홍 상무는 “경남 도민에게는 자부심과 애정을 느끼게 하고 타 지역민들에게는 찾아오고 싶은 매력을 느끼게 하는 책자로 읽혀졌으면 한다. 앞으로도 경남의 자랑스런 자연과 문화 그리고 관광자원을 소개하는 향토문화지 발간사업을 끊김 없이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경상남도 박성호 행정부지사는 “크고 작은 어려움 속에 분투하고 있는 경상남도에 관심을 높이고 발길을 불러 모우는 활력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민원실 등 요소요소에 비치해 활용도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BNK경남은행의 열여덟 번째 향토문화지인 경남비경-경남의 사계를느끼다는1년여간 자료 수집ㆍ고증ㆍ현장답사ㆍ집필 등의 과정을 거쳐 제작됐다.

4X6배판 사이즈 단행본 형태로 총 318페이지로 구성됐다.

경상남도 18개 시군의산ㆍ바다ㆍ섬ㆍ강ㆍ들ㆍ계곡ㆍ폭포ㆍ숲ㆍ단풍ㆍ물안개 등 천혜의 자연이 4계절 중 가장 아름다운 모습을 선정해 ‘첫 번째 계절-스프링(Springㆍ봄)’, ‘두 번째 계절-썸머(Summerㆍ여름)’, ‘세 번째 계절-어텀(Autumnㆍ가을)’, ‘네 번째 계절-윈터(Winterㆍ겨울)’ 등 4개 섹션으로 구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