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6 11:25 (월)
신한생명, 포항시 지진피해주민 위한 후원금 전달
신한생명, 포항시 지진피해주민 위한 후원금 전달
  • 대한금융신문
  • 승인 2019.08.19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포항시 남구에 위치한 포항시청에서 열린 지진 피해자 후원금 전달식에서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가운데),  이강덕 포항시장(오른쪽), 송경창 포항시 부시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16일 포항시 남구에 위치한 포항시청에서 열린 지진 피해자 후원금 전달식에서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가운데), 이강덕 포항시장(오른쪽), 송경창 포항시 부시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신한생명은 지난 16일 포항시 남구에 위치한 포항시청에 후원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후원금은 2017년 포항권역에 발생한 두 차례의 지진으로 피해를 입은 지역주민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포항권역에 지진피해가 발생한지 1년 8개월이 지났지만 일부 이재민은 아직도 시민체육관에 마련된 임시구호소에서 생활하고 있다.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은 “포항시 지역주민들께서 신한생명을 많이 아끼고 성원해 주신 덕분에 당사 포항지점이 대형점포인 프리미어(PREMIER) 지점으로 승격됐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할 방법을 찾던 중 2017년에 발생된 지진으로 공동시설에서 어렵게 생활하는 지역주민이 있다는 소식을 전해 듣고 후원금을 준비하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