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6 12:20 (월)
하나카드-NICE평가정보, 개인사업자 특화 서비스 론칭
하나카드-NICE평가정보, 개인사업자 특화 서비스 론칭
  • 하영인 기자
  • 승인 2019.08.22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측부터 하나카드 정성민 디지털사업본부장, NICE평가정보 김종윤 CB사업2본부장이 개인사업자 특화 서비스 오픈식에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하나카드)

<대한금융신문= 하영인 기자> 하나카드는 NICE평가정보와 함께 국내 최초로 가맹점 정보를 활용한 ‘개인사업자 특화 서비스를’ 지난 21일부터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개인사업자 특화 서비스는 하나카드가 보유한 가맹점 매출 등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NICE평가 정보가 개인사업자의 신용점수 및 등급을 스코어링해 금융기관에게 제공해주는 서비스다.

그동안 개인사업자들은 여신심사 과정에서 연체 및 금융활동 이력 중심의 한정된 정보로만 신용평가를 받아 정확한 평가를 하기에는 한계가 있었다.

이번 서비스는 가맹점 매출 규모 및 상권 분석 정보 등의 정보를 추가 반영해 보다 정확한 신용평가가 가능해 개인사업자에게 실질적이고 효율적인 금융거래의 장을 제공할 수 있게 된 것이 특징이다.

하나카드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 출시로 국내 카드업권 최초로 ‘개인사업자 CB업’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했다”며 “NICE평가정보는 600만 개인사업자, 소상공인의 금융 동반자로서 자리매김하고 개인사업자는 보다 정확한 신용평가를 받을 수 있어 일석삼조”라고 말했다.

하나카드와 NICE평가정보는 이밖에도 개인사업자를 지원하는 다양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속적으로 공동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