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2 12:15 (화)
DGB대구은행, 미래형 디지털 영업 ‘수목원 디지털점’ 개점
DGB대구은행, 미래형 디지털 영업 ‘수목원 디지털점’ 개점
  • 박민현 기자
  • 승인 2019.09.03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GB대구은행(은행장 김태오)은 ‘Digital&Global Banking group’을 향한 100년 은행을 지향하고, 급변하는 금융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DGB대구은행 1호 미래형 디지털 영업점 ‘수목원 디지털점’을 개점한다고 밝혔다.

DGB대구은행 수목원 디지털점은 대구 대곡2지구 중심상가에 위치해 있으며 실제 고객을 대면하는 영업점 창구 보다는 디지털 및 자동화 기기 활용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창구에 현금과 종이를 두지 않고, 직원들은 전문 상담실에서 고객 상담에 집중하며 스마트 매니저가 DGB셀프창구 키오스크 기기, 바이오ATM기기 사용을 돕는다.

DGB셀프창구는 무인 디지털 키오스크로 화상상담, 바이오 정보 등으로 본인 확인을 거쳐 입출금통장, 예적금, 체크카드 발급, 보안카드 발급 등 은행 창구에서 가능한 118개 업무 처리가 가능하다. 화상상담의 경우 바이오 정보 기입, 입출금 계좌 신규 등의 상담은 평일은 오후 9시까지, 주말이나 공휴일에는 12시부터 오후 6시까지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은행 지점이 문을 닫은 공휴일, 주말 등에도 단순 해지와 조회, 이체 등의 업무를 DGB셀프창구를 통해 사용할 수 있어 고객 접근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바이오ATM은 통장과 카드 없이 손바닥 정맥정보로 ATM거래가 가능하다.

디지털 기기 구비와 함께 수목원 디지털 점의 가장 큰 특징은 업무공간의 제약이 없다는 것으로, 기존 영업점에서는 고정된 창구에서만 업무를 보았다면 디지털점은 객장 어디서든 테블릿을 이용하여 상담 및 간편 은행업무가 가능하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대구수목원 인근의 대곡 2지구는 약 4천2백여세대 신규 대단위 아파트 밀집지역으로 이번 디지털 영업점 신규 개점과 함께 금융 불편을 겪었던 대곡2지구 고객이 다양한 금융편의를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하면서 “4일 개점을 알리는 인근 푸드트럭 운행, 셀프창구 이용 고객 선착순 기념품 증정 등이 진행되니 인근 고객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는 뜻을 전했다.

김태오 은행장은 “금번 DGB디지털브랜치 개점을 계기로 선진 디지털 금융을 지향하는 은행으로 발돋움 할 것이며, 어디서나 고객이 이용하기 편리한 은행이 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