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3 02:50 (토)
교보생명, '신계약모니터링 외국어 상담서비스' 도입 
교보생명, '신계약모니터링 외국어 상담서비스' 도입 
  • 대한금융신문
  • 승인 2019.09.05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보생명은 이달부터 외국인 고객을 대상으로 ‘신계약 모니터링 외국어 상담서비스’를 시행했다고 5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상품 설명이 미비해 계약이 제대로 체결되지 않거나, 의사소통이 어려워 상담이 불편한 외국인 고객 지원이 필요하다는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해 도입됐다. 

현재 국내 장기체류 외국인은 170만명에 육박한다. 교보생명에만 180여명의 외국인 재무설계사(FP)가 활동하고 있으며, 외국인 보유계약은 3만2000여건에 달한다. 

월평균 800여건의 신규 계약이 체결되고 있고, 이 가운데 영어와 중국어를 사용하는 고객이 전체의 85% 수준이다.

하지만 전문 외국어 상담원이 없다 보니 가입단계에서 불편을 호소하고 이로 인한 민원도 늘었다.

이에 교보생명은 신계약 모니터링 시 영어와 중국어 상담이 가능한 전문 상담원을 배치했다. 또 영어와 중국어 상품 안내 자료도 제작해 배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