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0 04:40 (금)
KB국민은행-SK C&C, 디지털 금융 혁신 맞손
KB국민은행-SK C&C, 디지털 금융 혁신 맞손
  • 문지현 기자
  • 승인 2019.09.06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5일 경기도 판교 SK C&C 클라우드 데이터센터에서 이우열 KB국민은행 IT그룹 대표(왼쪽)와 이기열 SK C&C 디지털 총괄이 전략적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B국민은행)
지난 5일 경기도 판교 SK C&C 클라우드 데이터센터에서 이우열 KB국민은행 IT그룹 대표(왼쪽)와 이기열 SK C&C 디지털 총괄이 전략적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B국민은행)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KB국민은행은 지난 5일 경기도 판교 SK C&C 클라우드 데이터센터에서 SK C&C와 전략적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날 열린 협약식에는 이우열 국민은행 IT그룹 대표, 이기열 SK C&C 디지털 총괄 및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국민은행 임직원의 신기술 관련 스킬셋 강화 교육 프로그램 개발 △지속적인 혁신 사업모델의 공동 개발 및 실행 등 금융 및 디지털 기술 역량을 제고하고 시너지를 창출하기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애자일(Agile), 디자인 싱킹(Design Thinking)을 접목해 해커톤 방식으로 진행될 디지털 랩 케이(Digital Lab K)를 공동 운영하며 혁신적 사업 모델 발굴을 위해 양사의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국민은행은 지난해부터 ‘인공지능(A), 블록체인(B), 클라우드(C), 데이터(D), 생태계(E)’를 KB의 핵심기술 ABCDE로 정하고 전사적으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국민은행 IT그룹에서는 △신기술 검증 및 연구개발 전담조직인 ‘IT기술혁신센터’ 설립 △한국인터넷진흥원과 공동으로 ‘대학생 해커톤 ICT 공모전’ 개최 △계좌기반 디지털 간편결제 플랫폼 ‘STARGATE’ 구축 등 디지털 시대 금융IT의 역할 변화상을 제시하며 IT리더십을 강화하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서 이우열 국민은행 IT그룹대표는 “국민은행은 4차산업 중심 시대에 지속적으로 고객에게 신뢰받는 금융회사로 성장하기 위해 ‘디지털 KB’로의 체질 변화를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 SK C&C와의 협약을 통해 사회적 가치 증진 등을 목적으로 하는 디지털 기술 기반 사업 및 서비스 모델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이기열 SK C&C 디지털 총괄도 “SK C&C는 디지털 기술을 이용한 디지털 금융 시장의 판도 변화를 선도하고 있다”며 “국민은행과의 협력을 통해 고객, 주주, 사회 등 이해관계자의 행복을 실천하고 디지털을 통한 사회적 가치를 지속적으로 창출할 수 있는 디지털 혁신 모델의 성공 표본을 만들어 가겠다”고 전했다.

 


[핀테크포럼 행사알림]

대한금융신문은 9월 24일(화) 서울 을지로 페럼타워에서 ‘[핀테크2019] 2020년 금융 빅블러 시대가 열린다’ 포럼을 개최합니다.

2020년은 카카오 ∙ 네이버 등 빅테크 기업이 금융시장에 본격 진출하며 대한민국 디지털금융의 제2막이 시작되는 해입니다.

빅테크기업들의 금융시장 진입이 이어지며 국내에서도 업종 간 경계가 희미해지는 금융 빅블러(Big-blur) 현상이 가속화되고 있는 지금, 이번 핀테크포럼에서는 5가지 대표적인 금융빅블러 현상을 짚어보고 내년도 한국의 디지털금융시장을 한발 앞서 전망해보는 시간이 마련됩니다.

(1) 금융 빅블러의 포문을 연 카카오뱅크의 전략방향
(2) 2020년 본격적인 등장을 예고하는 금융권 디지털머니 시장 예측
(3) 통신과 금융의 매머드급 시너지를 보여줄 모바일 전자증명 시대 개막
(4) 카카오, 네이버 등 빅테크의 위협에 맞서기 위한 전통금융의 대응방안
(5) 금융빅블러 현상에 대응하기 위한 금융당국의 규제 감독 방향

2020년 금융 빅블러 시대의 본격적인 개막, 전통금융과 신생금융이 한자리에 모이는대한금융신문 핀테크포럼에서 격변의 현장을 한 발 앞서 느껴보시길 바랍니다.

​○ [핀테크2019] 공식홈페이지: www.koreafintechtime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