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2 12:15 (화)
라이브저축은행, 본점 이전…논현동에 ‘새둥지’
라이브저축은행, 본점 이전…논현동에 ‘새둥지’
  • 하영인 기자
  • 승인 2019.09.16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이브저축은행 박영도 대표(앞줄 좌측 6번째)와 직원들이 16일 강남구 논현동 라이브플렉스타워로 이전한 신사옥에서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라이브저축은행)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라이브저축은행은 16일 본점을 서울시 관악구 봉천동에서 강남구 논현동 라이브플렉스타워로 이전했다고 밝혔다.

신규 본점 2층에는 수신 고객창구를 개설해 고객 대기공간과 휴게공간을 확보하고 10층에 임원실과 경영지원본부, 종합금융본부, 리스크관리본부 등이 들어간다.

한편 새 본점 건물은 라이브저축은행 모기업에 해당하는 라이브플렉스의 사옥으로, 관계사인 경남제약과 바이오제네틱스 등도 함께 입주하고 있다. 

라이브저축은행 박영도 대표는 “당행은 지난 8월 22일 사명을 삼보상호저축은행에서 라이브저축은행으로 변경해 새 시작의 신호를 알렸다. 이번 본점 이전은 본격적인 고객친화적 경영의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