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21:00 (수)
캠코-해양경찰청 ‘공공청사 신축’ MOU
캠코-해양경찰청 ‘공공청사 신축’ MOU
  • 하영인 기자
  • 승인 2019.09.30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한국자산관리공사 남궁 영 공공개발본부장(왼쪽에서 네 번째)과 기획재정부 김경희 국유재산심의관, 해양경찰청 오윤용 기획조정관 등이 ‘공용재산 취득 위탁 시범사업의 효율적 수행 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한국자산관리공사)
27일 한국자산관리공사 남궁 영 공공개발본부장(왼쪽에서 네 번째)과 기획재정부 김경희 국유재산심의관, 해양경찰청 오윤용 기획조정관 등이 ‘공용재산 취득 위탁 시범사업의 효율적 수행 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한국자산관리공사)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한국자산관리공사(이하 캠코)는 지난 27일 제주지방해양경찰청에서 해양경찰청과 ‘공용재산 취득 위탁 시범사업의 효율적 수행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공용재산 취득 위탁은 기획재정부가 이달 국무회의를 거쳐 국회에 제출한 ‘2020년 국유재산종합계획’에 반영된 ‘국유재산 취득․관리의 전문성 강화’를 위한 조치의 하나다.

정부 부처가 행정수요에 따른 공공청사 신축 시 개발 전문 인력 부족에 따른 품질확보 미흡, 사업비 집행 부진, 무단점유 발생 등 공용재산 취득 애로사항을 해소하고자 공공개발 전문성을 갖춘 캠코에 공공청사 신축 등을 위탁하는 사업이다.

이번 업무협약은 캠코가 기재부로부터 해양경찰청 제주관사와 해양종합훈련시설 신축을 위탁받아 최초로 시행하는 시범사업으로, 향후 공용재산 취득 관련 업무 확대 및 캠코와 해양경찰청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본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효율적이고 원활한 시범사업 추진 △공용재산 취득업무 자문 △해경 소관 노후 행정재산 합동조사 △교육연수 시설 벤치마킹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해양경찰청은 시공, 계약, 안전, 품질관리 등 개발 분야 전문성을 보유한 캠코의 노하우를 활용해 이번 시범사업에 참여함으로써 제주지역에서 근무 중인 해양경찰관들의 주거 안정과 업무역량 강화를 위한 고품질의 공공청사를 취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캠코 남궁영 공공개발본부장은 “캠코는 그간 축적된 국‧공유지 개발사업 전문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공용재산 취득위탁 시범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겠다”며 “정부 부처가 필요한 공공청사를 적기에 공급하고 국유재산 활용도 제고 등 공적자산관리전문기관으로서의 역할을 보다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