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 00:25 (월)
삼성카드, 23번째 열린나눔 ‘청소년 교육’ 아이디어 공모
삼성카드, 23번째 열린나눔 ‘청소년 교육’ 아이디어 공모
  • 하영인 기자
  • 승인 2019.10.22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삼성카드는 청소년 교육 지원을 위한 23번째 ‘열린나눔’을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2013년부터 시작한 삼성카드 열린나눔은 사회공헌 사업 아이디어를 고객이 직접 제안하고 투표를 통해 최종 선정해 삼성카드 임직원과 함께 해당 사업을 지원하는 고객 참여형 사회공헌 플랫폼이다.

이번 열린나눔은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이라는 테마로 청소년의 잠재력을 깨워 밝은 미래를 여는 교육 프로그램 아이디어를 제안 받는다.

삼성카드는 디지털을 활용한 청소년 교육, 청소년 교육 학습 지원, 청소년 진로‧인성‧다양성 교육, 청년 취업‧창업 지원 교육 등 미래인재 육성을 위한 청소년 교육 프로그램 아이디어를 고객들로부터 제안 받아 고객과 함께 프로그램을 발굴하고 교육에 소외된 청소년을 지원할 계획이다.

삼성카드 열린나눔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28일까지 이번 열린나눔 테마와 관련한 사업 아이디어를 제안할 수 있다. 그 후 1차로 고객, 임직원, 전문가로 구성된 열린나눔 선정위원회의 검토를 통해 30개 아이디어를 선정하고, 제안자가 직접 사업 소개 발표 후 심사를 거쳐 14개 아이디어가 선별된다.

이후 고객 투표를 통해 상위 7개 사업을 최종 선정해 사업화 및 사업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사업비 지원은 삼성카드 임직원의 기부금을 통해서 이뤄진다.

한편 삼성카드 열린나눔은 현재까지 총 2500여개 사회공헌 아이디어가 제안됐고 157만명의 고객이 참여해 직접 제안을 추천하고 투표로 지원 사업을 선정했다. 지금까지 교육, 아동, 여성, 지역사회, 문화예술, 가족, 일자리, 소셜굿즈 등 다양한 테마로 총 243개 사업이 실현됐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앞으로도 열린나눔, 커뮤니티 서비스 등을 통해 사회와 소통하며 사회 문제에 대해 관심과 해결 방안을 고민하는 CSV(Creating Shared Value) 경영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