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8 21:05 (일)
NHN페이코, 두산그룹에 페이코 모바일 식권 적용
NHN페이코, 두산그룹에 페이코 모바일 식권 적용
  • 문지현 기자
  • 승인 2019.10.23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금융신문=문지현 기자> 간편금융 플랫폼 기업 NHN페이코는 두산그룹 20개사에 페이코(PAYCO) 모바일 식권을 적용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적용으로 지주회사 두산을 포함한 두산그룹사 임직원 2000여명은 페이코 앱으로 식비를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게 됐다. 각 그룹사는 식대 정산, 식당 제휴 등 식권 관리 업무의 효율을 높이고 비용 절감 효과를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NHN페이코는 모바일 식권 서비스의 안정성과 효율성을 입증하며 대형 고객사를 빠르게 늘려가고 있다. 특히 페이코 모바일 식권은 고객사 수요에 적극 대응해 개별 기업 환경에 최적화된 식권 서비스를 구축하는 것이 강점이다.

두산그룹과 같은 대형 고객사의 특성을 반영해 부서 단위로 식대를 운용할 수 있는 '부서 관리' 기능도 새롭게 선보였다. 임직원 및 사내 부서가 많은 기업의 경우 각 부서별 정책에 따라 식대를 맞춤 관리할 수 있어 유용하다.

페이코 모바일 식권은 지난 2017년 5월 출시된 이후 SK하이닉스, 휴맥스, 티몬 등 600여 개 기업에 적용됐으며, 현재 약 3만명의 직장인이 사용하고 있다. 

최근에는 지난 7월 페이코 모바일 간식권을 도입한 대우조선해양에 이어 두산그룹 전사를 고객사로 확보하며 대형사 중심으로 서비스를 확대하고 있다. 이 같은 성과에 힘입어 올해 8월 페이코 모바일 식권 사업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57% 성장했다.

NHN페이코 측은 "이번 적용은 대기업 그룹과 같은 대형 고객사에서도 페이코 모바일 식권을 통한 원활한 식대 관리 및 맞춤형 식권 운영이 가능함을 보여줬다는 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안정적이고 차별화된 식권 서비스로 모바일 식권 시장에서 입지를 넓혀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