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2 08:40 (목)
신한카드 대표 캐릭터 ‘판귄’ 리디자인
신한카드 대표 캐릭터 ‘판귄’ 리디자인
  • 하영인 기자
  • 승인 2019.11.01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판귄 이모티콘. (이미지= 신한카드)
판귄 이모티콘. (이미지= 신한카드)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신한카드는 창립 12주년을 맞이해 대표 캐릭터 ‘판귄’을 리디자인해 새롭게 선보인다고 1일 밝혔다.

판귄은 수많은 펭귄 중에서 가장 먼저 바다로 뛰어들어 나머지 펭귄들의 움직임을 이끄는 ‘퍼스트 펭귄’을 모티브로 지난 2016년 개발해 지금까지 다양한 마케팅과 이벤트에 적용되고 있다.

이번 리디자인을 통해 캐릭터에 윤곽선을 추가하는 등 다양한 디지털 매체에서 사용 할 때에도 부족함이 없도록 업그레이드했다.

기존 판귄은 네모난 형태가 특징이었다면 이번 판귄은 보다 부드럽고 생동감 넘치는 형태로 가다듬어 풍부한 감정 표현도 가능해졌다는 설명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기존 캐릭터가 갖고 있던 정이 넘치는 친근한 얼굴과 히어로 판귄으로 변신했을 때 나오는 자신감 넘치는 눈매, 따뜻한 마음을 상징하는 하트모양 얼굴은 그대로 유지해 캐릭터 고유 속성을 유지했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카드는 판귄 캐릭터 리디자인을 기념해 지난달 28일 출시한 총 16종의 카카오톡 스페셜 이모티콘이 배포 3시간 만에 준비된 물량 5만개가 완판돼 5만개를 추가 배포한 바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 리디자인한 판귄을 통해 신한카드가 디지털 혁신금융의 선두주자임을 부각함과 동시에 영업, 마케팅, 이벤트 등에서 활발하게 활용해 고객과 끊임없이 소통하는 친근한 신한카드 브랜드 이미지 구축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