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6 12:10 (월)
BNK금융, 지역 스타트업 활성화 위한 투자펀드 만든다
BNK금융, 지역 스타트업 활성화 위한 투자펀드 만든다
  • 박민현 기자
  • 승인 2019.11.14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14, 선보엔젤파트너스, 미래과학기술지주와 ‘부울경 스타트업 투자펀드 약정식’ 개최
- 지역 스타트업 지원 체계 구축 및 투자 확대로 창업생태계 조성과 지역경제 활성화 추진

 

BNK금융그룹(회장 김지완)이 14일(목) 오전, 본점에서 지역 스타트업 투자 확대 및 성장 지원 위해 선보엔젤파트너스(주)(대표 최영찬, 오종훈), 미래과학기술지주(주)(대표이사 김판건)와 함께 ‘부울경 스타트업 투자펀드 약정식’을 가졌다.

선보엔젤파트너스는 글로벌 네트워크를 보유한 지역 대표 스타트업 전문투자기관이며, 미래과학기술지주는 한국과학기술원(KAIST), 울산과학기술원(UNIST) 등 전국의 과학기술원이 공동으로 설립한 신기술창업전문회사이다.

이번 약정은 약정기업 간 상호협력을 통한 지역 스타트업에 대한 지원 체계 구축 및 투자 확대 등으로 창업생태계 조성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추진되었다.

특히 BNK금융그룹은 미래과학기술지주 등과 함께 40억 규모의 ‘BNK-선보 부울경 스타트업 신기술사업투자조합 1호’ 펀드를 조성해 서울 및 수도권 중심의 투자 환경으로 인해 상대적으로 소외되어 있는 지역 스타트업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기로 했다.

펀드의 운용은 BNK투자증권과 선보엔젤파트너스가 공동으로 담당한다.

또한 핀테크, 바이오, 신소재 등 지역의 주력 신산업을 영위하는 스타트업을 적극 발굴해 BNK부산은행 ‘BNK 썸 인큐베이터’와 ‘BNK 핀테크랩’ 내 입주기업과의 연계 투자도 추진할 계획이다.

BNK금융지주 정충교 그룹CIB부문장은 “오늘 약정을 통해 조성되는 펀드가 지역 스타트업에 활력을 불어넣는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며 “청년 창업가들과 혁신 스타트업들이 지역발전을 위한 신성장동력 마련에 앞장 서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