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9 09:45 (월)
OK저축은행 ‘사랑의 김장 나눔’ 2600여명 참여
OK저축은행 ‘사랑의 김장 나눔’ 2600여명 참여
  • 하영인 기자
  • 승인 2019.11.18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OK저축은행 임직원 및 봉사자들이 김치를 담그고 있다. (사진= OK금융그룹)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OK저축은행은 지난 16일 안산, 부산, 강원 전국 3개 지역에서 연말 사회공헌 활동을 펼쳤다고 18일 밝혔다.

안산에서는 OK저축은행, OK캐피탈 등 OK금융그룹 계열사 임직원, 대한적십자 봉사단과 함께 700여명이 안산 호수공원 중앙광장에 모여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OK금융그룹은 안산 연고의 배구단이 창단된 2013년부터 매년 이 지역에서 대규모 김장 봉사활동을 전개해오고 있다.

특히 올해는 OK금융그룹이 소외계층을 돕기 위해 안산시자원봉사센터 및 국제로타리 3750지구와 함께했다. 총 2600여명의 따뜻한 손길이 모인 이번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는 안산시에서 이뤄진 김장 행사 중 최대 규모로 알려졌다. 이날 담근 김장김치 40톤은 안산 지역의 독거노인, 한 부모 가정, 사회복지 시설 등 4000여가구의 밥상으로 전해질 예정이다.

OK저축은행 정길호 대표는 “올해로 20회째를 맞이한 OK금융그룹의 연말 사회공헌 대축제를 여러 단체와 함께하게 돼 더욱 의미가 커진 것 같다”며 “앞으로도 안산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랑과 나눔을 실천하는 행사를 펼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강조했다.

같은 날 OK금융그룹의 연말 사회공헌 대축제는 임직원 200여명의 손길을 통해 지방에서도 이뤄졌다.

강원도 원주시에서는 지역 복지시설을 찾아 지적 장애인들과 연로하신 어르신들과 함께 일과를 보내며 시설 내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한 환경 미화 활동을 전개했다. 특히 부산 중구에서는 ‘사랑의 밥상’ 행사를 갖고 해당 지역 120가구 독거노인들께 임직원들이 직접 제작한 밥상과 함께 전기담요, 의약품 등의 방한 용품, 안부편지가 담긴 선물 꾸러미를 전달했다.

부산 행사에 참여한 OK금융그룹 직원은 “독거노인분들이 소박한 한 끼라도 차림새를 갖춰 든든하게 먹을 수 있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이번 봉사활동에 참여했다. 방한용품을 담은 선물 꾸러미와 함께 추운 겨울을 조금이나마 따뜻한 마음으로 지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달 2일부터 시작한 2019 OK금융그룹 연말 사회공헌 대축제는 다음주 24일 대전, 광주지역을 마지막으로 대장정을 마무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