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6 14:55 (월)
KB증권, IRP 수령고객에게 운용수수료 면제
KB증권, IRP 수령고객에게 운용수수료 면제
  • 강신애 기자
  • 승인 2019.11.18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당 면제 혜택 증권업계 최초
기업고객에도 ‘DB수수료’ 인하
연금 TDF 가입 이벤트도 진행

 

<대한금융신문=강신애 기자> KB증권(사장 박정림, 김성현)은 개인형퇴직연금(IRP) 가입자 중 연금을 수령하는 고객에 대해 운용관리수수료를 면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수수료 면제 혜택은 증권업계 최초로 시행하는 것으로, 은퇴 이후 연금을 수령하는 고객에게 퇴직연금을 통한 안정적인 노후생활을 적극적으로 지원하려는 취지를 반영한 것이다.

개인고객 뿐 아니라 기업고객의 퇴직연금 수수료 부담 경감에도 나선다. 이를 위해 DB수수료율을 인하했다. 적립금 50억원 이하의 중소규모 기업체의 수수료율은 연0.42%로 0.08%포인트 인하해 중소기업에 실질적인 혜택이 돌아갈 것으로 예상된다.

향후에도 KB증권은 고객이 가입한 연금 상품에 손실이 발생하면 수수료를 감면하는 등 고객수익률을 반영한 수수료체계를 도입하는 한편 고객수익률 제고를 위해 ‘자산관리컨설팅센터’신설 등 연금 고객의 수익률 제고를 위한 사후관리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KB증권은 18일부터 한 달 동안 연금계좌(DC/IRP/연금저축계좌)에서 TDF(Target Date Fund)에 신규 가입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연금꽃길 TDF 이벤트’를 진행한다.

연금저축계좌 또는 퇴직연금 DC형 또는 개인형 IRP 계좌를 보유하고 있는 고객 중 신규 입금 후 이벤트 대상 3개 운용사(KB, 삼성, 미래에셋)의 TDF를 매수하면 가입금액에 따라 커피 및 제과 기프티콘을 제공하는 이벤트다.

연금저축계좌, DC/IRP 등 연금상품은 운용결과에 따라 원금손실이 발생 할 수 있으며, ‘연금꽃길 TDF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KB증권 홈페이지나 모바일 앱 M-able에서 확인할 수 있다.

 KB증권 박승권 연금사업본부장은 “금번 수수료 인하는 KB금융그룹 차원에서 진행하는 퇴직연금 수수료 체계 개편 내용을 반영한 것”이라며 “최근의 저금리 상황에서 고객의 노후 자산인 연금의 수익률을 높이고 고객에게 더 많은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