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6 18:20 (일)
“창업 성공도 예측” BC카드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오픈
“창업 성공도 예측” BC카드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오픈
  • 하영인 기자
  • 승인 2019.12.12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 빅데이터 분석센터 개소식에 참여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BC카드)
금융 빅데이터 분석센터 개소식에 참여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BC카드)

<대한금융신문=하영인 기자> BC카드는 12일 서울 중구 위워크(WeWork) 을지로점에서 과기정통부·한국정보화진흥원 선정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개소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은 금융 빅데이터를 거래하고 인공지능(AI) 분석환경을 지원하는 플랫폼이다. BC카드는 빅데이터 이용 및 분석, 협력사 네트워킹 강화를 위해 금융 빅데이터 분석센터를 오픈했다.

이날 서울 중구 위워크(WeWork) 을지로점에서 진행된 개소식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석영 정보통신정책실장, BC카드 김진철 마케팅부문장, 한국정보화진흥원 오성탁 본부장, KT 등 플랫폼 주요 참여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개소식 직후에는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시연 행사도 열렸다.

앞서 7월 과기정통부, 한국정보화진흥원은 빅데이터 생태계 조성과 혁신 성장 기반 마련을 위해 분야별 10개 빅데이터 플랫폼 사업자를 선정했다. 이 중 BC카드는 금융을 담당하면서 금융 분야 최초의 데이터 거래소가 탄생하게 됐다.

BC카드는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하고 플랫폼 산하 10개 센터에서 생산된 데이터를 수집, 분석, 융합, 유통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이외 2800만 고객과 300만 가맹점을 기반으로 한 카드 소비 행태 데이터도 지원할 예정이다.

10개 센터는 주요 기업 및 스타트업들로 구성됐다. 해빗팩토리(보험), FINSET(대출), 노타(소상공인 대출), SBCN(증권) 등 금융데이터와 KT(유동인구), 기웅정보통신(아파트관리비), 한국감정평가사협회(부동산), 망고플레이트(상권), 닐슨컴퍼니코리아(소비자‧미디어 패널), 다음소프트(소셜) 등 비금융데이터가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에 집중된다.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은 일반인에게도 실시간 또는 주기적으로 무료 개방한다. 특히 최신성과 연속성을 갖춘 데이터를 각자 목적에 맞게 분석하거나 맞춤형 금융상품과 상황별 동네 상점 추천서비스도 제공받을 수 있다. AI를 활용한 자영업자 매출 및 고객 유지 데이터를 통해 창업 성공 가능성을 예측‧분석해주는 서비스도 마련했다.

기존 신용정보 중심의 획일적인 금융서비스에서 벗어나 개인 가구, 상점 등 금융 소비자 수요에 부합하는 데이터 기반 생활서비스까지 받을 수 있는 길이 열린 셈이다.

BC카드 김진철 마케팅부문장은 “BC카드는 국내 최대 300만 가맹점 인프라 기반 빅데이터를 통해 플랫폼 사업 역량을 키워왔다”며 “앞으로도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사업자로서 혁신 금융 서비스를 발굴하고 확산시켜 데이터 생태계를 선도하는 역할을 충실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