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2 03:45 (토)
국내 첫 디지털 손보사 캐롯 영업 스타트…첫 상품은?
국내 첫 디지털 손보사 캐롯 영업 스타트…첫 상품은?
  • 박영준 기자
  • 승인 2020.01.14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아지 산책 때마다 보험쿠폰 사용하고
여행자보험 재가입 때마다 사업비 할인
퍼마일 자동차보험 1분기 중 출시 예정

<대한금융신문=박영준 기자> 국내 첫 디지털 손해보험사인 캐롯손해보험이 영업을 시작한다. 첫 상품은 쿠폰형 반려동물 산책보험과 반복 가입 시 보험료가 절감되는 해외여행보험이다.

캐롯손해보험은 14일 신개념 보험 서비스인 ‘스마트ON 보험’ 2종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영업을 시작했다.

캐롯손보는 지난해 1월 금융위의 예비허가를 획득한 이후 새로운 개념의 디지털 기술 기반의 상품과 서비스를 개발하기 위해 인슈어테크 역량을 집중한 ‘스마트 세이빙 프로젝트(SSP: Smart Saving Project)’를 가동했다. ​

이를 통해 쓴 만큼만 내는 합리적인 보험료 산출과 편리한 가입·갱신 프로세스로 새로운 개념의 파일럿 보험상품들을 테스트 해 왔다. 그 첫 결과물은 스마트ON 시리즈다.
 
캐롯손보의 스마트ON 보험은 ‘스마트ON 펫산책보험’, ‘스마트ON 해외여행보험’ 2종이다. 이후 다양한 라이프스타일별 스마트ON 시리즈를 순차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스마트ON 펫산책보험은 쿠폰형 및 크레딧형 보험이다. 예를 들어 보험료 2000원을 납부하면 1회 최저 45원으로 총 44회의 산책을 즐길 수 있다. 44회의 산책을 모두 소진하면 추가로 산책한 횟수만큼만 사후 정산이 된다. 

또 국내 펫보험 최초로 한 보험에 최대 세 마리를 등록할 수 있어 한 마리만 산책하거나, 세 마리를 한꺼번에 산책 시킬 때도 전환을 통해 물림 사고 등을 보장받을 수 있다.​

스마트ON 해외여행보험은 1년에 2회 이상 해외여행을 가는 사람들에게 유용하다. 최초 이용 시에는 일반적인 수준의 보험료를 납부하지만, 스마트ON 스위치를 켜서 보장받는 2회차부터는 보험 가입 및 보험사의 사업비 관련 부가 비용을 제거한 보험료만 납부한다. 

만약 3박 4일 일정으로 연 2회 여행을 한다면 기존 방식의 여행보험 대비 37% 보험료가 저렴하다. 3회차, 4회차 여행 등 여러 번 이용할수록 할인은 더 크다.

캐롯손보 정영호 대표이사는 “신개념 상품의 지속적 출시를 통해 고객이 정말 필요로 하는 보험서비스로 새로운 시장을 창출하겠다”며 “곧이어 스마트ON 후속상품과 반송보험, AI·블록체인 기술기반 보험 등 새로운 상품 라인업도 출시 대기중”이라고 말했다.

한편 캐롯손보는 1분기 중 자동차를 탄 만큼만 보험료를 내는 퍼마일 개념의 자동차보험을 출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