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3 01:00 (일)
연간 은행거래 한눈에…손익계산 쉬워진다
연간 은행거래 한눈에…손익계산 쉬워진다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0.01.16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부터 은행별 ‘거래종합보고서’ 무료 발급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한해 동안 고객이 은행과 거래한 내역 전반을 한눈에 볼 수 있게 됐다. 금융자산과 부채 현황은 물론, 1년 동안 해당 은행과 거래하면서 받은 혜택과 지불한 비용 등을 일목요연하게 비교할 수 있다.

금융감독원은 이달부터 각 은행이 고객을 대상으로 금융거래 종합보고서를 제공한다고 16일 밝혔다.

금융거래 종합보고서에는 지난해 고객과 해당 은행 간 거래 내역 전반이 담긴다.

예금·대출 현황이나 예금이자, 대출이자, 대출금 상환, 자동이체 등록, 수수료 발생·면제 내역 등이 제공된다.

예를 들어 그동안 대출이자 또는 수수료를 건별로 납부하는 데 그쳤다면 앞으로는 연간 혜택·비용의 총 합계액을 비교하면서 금융비용 및 수익에 관심을 갖고 대출감축, 수수료우대 금융상품 가입 등 금융자산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해당 은행과 거래 관계를 유지할지 다른 은행으로 이동할지를 더욱 수월하게 판단할 것으로 기대된다.

금융거래종합보거서 발급을 원하는 은행 고객은 거래은행의 영업점을 방문하거나 인터넷·모바일뱅킹을 접속해 신청하면 무료로 받을 수 있다.

KB국민은행(10일), KEB하나은행(12일), NH농협은행(14일), 우리은행(15일)이 이미 이 서비스를 시작했고 신한은행은 오는 23일 서비스 오픈을 앞두고 있다.

인터넷뱅킹에 로그인한 후 고객센터나, 개인·나만의 은행 등 메뉴로 들어가면 ‘금융거래종합보고서 발급’ 버튼을 찾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