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 21:30 (토)
신한은행, 서울 소상공인에 특별운전자금 대출
신한은행, 서울 소상공인에 특별운전자금 대출
  • 안소윤 기자
  • 승인 2020.01.29 1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신보와 금융지원 업무협약…2250억 규모 보증서 발급

<대한금융신문=안소윤 기자> 신한은행은 서울신용보증재단과 서울시 골목상권 활성화 및 서울 소재 소상공인 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신한은행은 서울신용보증재단에 150억원을 특별 출연하고 서울시 중소기업육성자금을 이용한 특별운전자금대출을 지원하며 서울신용보증재단은 신한은행의 출연금을 재원으로 2250억원 규모의 보증서를 발급한다.

특별운전자금대출의 보증료는 연 1.0%로 기존 대비 0.2~0.5%포인트 저렴하고 대출기간은 최대 5년, 대출금리는 최저 연 1% 후반 수준이다. 2250억원의 보증을 통해 총 8000여개의 소기업 및 소상공인이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별운전자금대출 및 보증서 발급 관련 상담과 대출 지원은 신한은행 영업점과 서울신용보증재단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특별 출연을 통한 금융지원이 서울시 골목상권에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경제의 활성화와 소상공인의 경영 안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